[STN] 최초 작성일 : 2019-06-16 16:02:52  |  수정일 : 2019-06-16 16:06:19.320 기사원문보기
한국 男 양궁 컴파운드, 세계선수권 단체전서 사상 첫 금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한국 남자 양궁 컴파운드 김종호(현대제철), 최용희(현대제철), 양재원(울산남구청)이 세계선수권 금메달을 거머쥐었다.



지난 15일(한국시간) 네덜란스 스헤르토헨보스에서 열린 2019년 현대세계양궁선수권대회 남자 컴파운드 단체전 터키와의 결승전에서 235-233 기록, 2점 차로 상대를 따돌리고 승리를 거뒀다.



홈팀 네덜란드가 동메달을 거머쥐었다.



컴파운드 혼성팀전에서도 김종호와 소채원(현대모비스)가 환상적인 호흡을 펼쳤다. 프랑스를 159-153으로 제압하고 금메달을 차지했다.



이에 김종호는 단체전과 혼성팀전 2관왕을 달성했다. 개인전에서는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한국 컴파운드는 이번 세계선수권대회에서 금메달 2개, 동메달 1개를 획득했다.





사진=대한양궁협회



bomi8335@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이보미 기자 / bomi8335@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국내 기타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