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9-10-23 20:39:47  |  수정일 : 2019-10-23 20:41:47.867 기사원문보기
한국전력 리베로 김강녕 부상..."단순 타박상이다"[S크린샷]










[STN스포츠(수원)=이보미 기자]



한국전력 리베로 김강녕이 경기 도중 부상을 당했다.



김강녕은 23일 오후 7시 수원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9~2020 V-리그 1라운드 우리카드전에서 선발로 나섰다.



한국전력은 1세트를 내준 뒤 2세트 19-11로 달아났다. 수비 후 반격이 위협적이었다. 2세트부터 코트를 밟은 박태환의 속공과 블로킹도 한몫했다.



하지만 2세트 19-12 이후 우리카드의 황경민 서브 타임에 김강녕과 김인혁이 나란히 서브리시브에 나섰다. 이 과정에서 김인혁과 충돌했다. 김인혁 무릎에 찍혔다.



김강녕은 왼쪽 허벅지를 부여잡고 극심한 통증을 호소했다. 한참을 코트에 쓰러져있었다. 부축을 받고 절뚝거리면서 웜업존으로 향했다.



이에 리베로 금태용이 코트를 지켰다.



치료를 받은 김강녕은 아이싱을 한 채 웜업존에 앉아서 경기를 지켜봤다.



한국전력 관계자는 "단순 타박상이다"고 전했다.

















사진=STN스포츠/KOVO



bomi8335@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이보미 기자 / bomi8335@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배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