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9-09-17 22:16:31  |  수정일 : 2019-09-17 22:18:45.873 기사원문보기
한화 채드벨의 날, 키움 상대로 고춧가루 뿌렸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그야말로 한화 이글스의 외국인 투수 채드벨의 날이었다.



채드벨은 17일 오후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전에서 선발 등판했다. 8이닝 무실점으로 호투를 펼쳤다. 안타도 단 2개를 허용했다. 삼진은 무려 11개를 잡아냈다.



뿐만 아니다. 이날 채드벨은 7회초 2사까지 퍼펙트 행진을 이어갔다. 단 한 명의 타자도 출루를 허용하지 않았다. 이후 키움 이정후가 내야 안타를 치면서 채드벨을 막아섰다.



그럼에도 채드벨은 8회 위기를 극복하고 무실점 기록, 시즌 10승의 기쁨을 누렸다. 11승을 올린 동료 투수 워윅 서폴드와 함께 구단 첫 외국인 투구 동반 10승을 달성했다.



동시에 한화도 웃었다. 한화는 4회말 1사 1, 3루 정근우의 결승타에 힘입어 1-0 승리를 신고했다. 2위 키움을 상대로 제대로 고춧가루를 뿌렸다.



같은 날 7위 KIA 타이거즈는 5위 NC 다이노스를 3-2로 꺾고 3연패 탈출에 성공했다. 갈 길 바쁜 NC는 6연승 도전에 실패했다. 6위 KT 위즈와의 승차는 3.5경기로 줄었다.





사진=한화 이글스



bomi8335@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이보미 기자 / bomi8335@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야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