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경제신문] 최초 작성일 : 2018-02-13 16:49:22  |  수정일 : 2018-02-13 16:51:48.627
마포구, 외국인관광 도시민박업 대상 일제 점검

시사경제신문 이다인 기자 = 마포구(구청장 박홍섭)는 외국인관광객들이 자주 찾기로 유명한 지역인 서교동과 동교동, 연남동 지역의 도시민박업소 총 202개소를 대상으로 현장점검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구 관계자는 사업장 안전 및 운영 실태를 철저하게 점검해 오는 하반기 본격적인 관광철을 대비해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게스트하우스 운영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이번 현장 주요 점검사항은 관광진흥법 등 관련 법규 준수 여부와 소방시설이다. 민박업소의 경우 주택을 이용해 운영되는 특징 상 사업자가 실제로 거주하고 있는지, 내국인 투숙 및 불법 개변조 사실이 있는지 확인한다. 또한 객실별 소화기, 단독형 화재경보기 등 소방시설의 적정 설치 및 정상 작동여부를 점검한다. 오는 12일부터 시작한 현장 점검은 주 2회 10개소 점검을 주기로 하여 오는 6월 말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관련법 위반사항이 있을 경우 행정처분 및 즉시시정 조치가 있을 예정이다. 또한 소방시설 및 위생상태에 미흡한 점이 있을 경우 다시 현장을 방문하여 재점검할 방침이라고 구는 밝혔다. 박홍섭 구청장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관광시설을 조성하기 위해서 실시하는 점검인 만큼 사업자분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시사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1]
loading...
[광고2]
보도자료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