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6-27 00:08:38  |  수정일 : 2019-06-27 00:13:31.397 기사원문보기
경대수 의원, '4-H활동 활성화 법안'대표발의
▲ 경대수 국회의원.(국제뉴스DB)
(서울=국제뉴스)박종진기자=경대수 국회의원(충북 증평ㆍ진천ㆍ음성)이 농촌지역의 미래세대 청년리더 육성을 지원하기 위한 4-H활동 활성화 지원법 일부개정법률안을 25일 대표발의 했다.

현재 농촌지역은 인구감소와 함께 심각한 고령화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지난해 농촌 고령화율(65세 이상)은 44.7%로 전국 평균(14.3%)의 3배를 웃돌고 있으며, 고령화가 심화될수록 농촌 활력은 저하되고 농촌의 미래도 불투명한 상황이다.

그러나 젊은 청년들이 농촌에 뿌리내리기 위한 정책적ㆍ제도적 뒷받침은 아직 많이 미흡한 실정이다. 더 늦기 전에 미래세대의 농업ㆍ농촌을 준비해 나갈 필요성이 있다는 지적이다.

이에 경대수 의원은 농업과 농촌사회를 이끌어갈 청년리더 육성을 위해 4-H활동 단체의 활성화 지원 법안을 발의하였다.

국가와 지방자치단체가 4-H활동 단체의 운영경비와 시설비 등을 지원하고 조직 책임자 등에게 업무수당 등 각종 수당 지급을 보조할 수 있도록 하는 한편, 국유시설ㆍ공유시설의 무상사용과 조세 감면 등의 혜택을 담고 있다.

4-H활동은 지난 1947년 농촌운동으로 시작되었으며 현재 지역사회에서 수련활동ㆍ문화활동ㆍ교육훈련활동 등을 통해 청소년들의 농심(農心)을 배양하고 인격을 갈고닦아 농촌 청년리더를 육성하는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그러나 1990년대 이후 농촌지도조직의 지방직화, 지도인력의 감소 등으로 정부의 관심과 지원이 줄고, 4-H활동 역시 빠르게 변하는 농촌 현실에 적응하지 못하면서 현재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경대수 의원은 "농촌에서의 미래를 꿈꾸는 청년농부들이 그들의 꿈과 희망을 구체화할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하고 기회를 제공해 나가야 한다."며 "앞으로도 농촌 후계인력 육성을 위한 실질적인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활발한 의정활동을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이승윤 매니저' 강현석, 前여친 때문에 채무? 차단→현 여친과 '럽스타♥'…진실은? [2019/06/26]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 "발가락 절단…죽인다고 협박해" 폭행 당한 남편의 주장? [2019/06/26] 
·"남부는 호우주의, 서울·경기는 폭염"…상반되는 오늘 날씨 [2019/06/26] 
·'프로듀스 X 101' 김우석, 삼성역 등장한 이유? "얼굴 가려도 무방…사랑합니다" [2019/06/26] 
·포옹하는 영국 케이트 왕세손빈 [2019/06/26] 

 


정치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