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7-07-17 19:22:26  |  수정일 : 2017-07-17 19:25:02.773 기사원문보기
제종길 안산시장, 시화호 수중 탐사 '직접 참여'
제종길 시장이 '죽음의 호수'에서 '생명이 살아 숨 쉬는 호수'로 변모한 시화호 물길 속에 들어가 수중 상태를 직접 확인에 나서고 있다.사진=안산시
(안산=국제뉴스) 이승환 기자 = 제종길 시장이 '죽음의 호수'에서 '생명이 살아 숨 쉬는 호수'로 변모한 시화호 물길 속에 들어가 수중 상태를 직접 확인에 나섰다.

지난 15일 제종길 시장은 스쿠버다이빙 전문가들과 함께 시화호에 직접 다이빙을 해 다양한 생물들이 서식하는 현장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스쿠버다이빙을 통해 시화호가 다양한 해양레저스포츠 활동 장소로도 적정하다고 분석했다.

이번 스쿠버다이빙 예비탐사는 (사)한국수중과학회, (사)대한수중협회, 생명회의, 안산시수중핀수영협회 등이 직접 참여했다.

(사)한국수중과학회는 수중생물과 자연보호, 해양환경, 잠수기술, 수중영상, 해양 일반행정 등에 관한 연구개발을 목적으로 1991년 설립됐고, 현재까지 활발한 연구활동을 통해 정보와 기술을 축적, 이를 관련 분야에 공개ㆍ보급하여 국내 수중과학 발전에 크게 기여하고 있는 비영리 학술단체이다.

소라에 쭈꾸미 알을 품고 있다.사진=안산시
이번 탐사는 시화호의 패러다임 변화를 이끌어가고 있는 제종길 시장이 요청하고, 시화호 수면관리권자인 한국수자원공사가 협조함으로써 이루어졌다.

탐사에 앞서 지난 14일 제종길 시장은 적지조사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대부도 보물섬 프로젝트 설명회를 직접 주관, 시화호 스쿠버다이빙장 예비 탐사의 필요성과 당위성을 설명하고 참가자들과 충분한 논의를 통해 세부 조사대상을 결정했다.

탐사에 참여한 관계자는 "장마철 많은 양의 토사가 유입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수중 시야확보와 시화방조제로 둘러싸여 조류의 영향을 거의 받지 않는 점이 시화호 스쿠버다이빙의 가장 큰 장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제종길 시장은 "이번 탐사는 시화호 수질오염에 대한 편견을 깨고 수질개선 효과를 직접 확인할 수 있는 계기와 시화호가 해양레저 스포츠와 해양레저 활동의 최적지가 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탐사결과를 시정에 적극 반영하여 해양관광도시 안산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오늘 날씨] 서울.경기도 호우특보…'시간당 30mm 이상 비' [2017/07/16] 
·英, 류샤오보 사망을 두고 중국 비난 [2017/07/16] 
·BJ 철구, 5·18 조롱X장인 패륜X무늬 공약으로 스스로 팬 떠나보내…어느 정도길래? 눈살 [2017/07/16] 
·청주 물폭탄…다행히 무심천 범람위기 넘겨 '피해 눈덩이' [2017/07/16] 
·탈북녀 임지현, BJ로서 성인 방송? "돈 많이 벌려다 술집이나" 충격적 주장 확산 [2017/07/17] 

 



loading...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