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10-02 01:56:42  |  수정일 : 2020-10-02 01:55:47.583 기사원문보기
서울시, 코로나19 타격업종, 최대 1억 원, 0%대 특별융자 지원

(서울=국제뉴스) 김양희 기자 = 서울시가 "코로나19로 인해 영업금지제한으로 타격을 입은 '집합금지업종'과 '방역수칙준수 의무화 시설'에 업체당 최대 1억 원, 0%대 초저금리 특별융자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특별융자는 총 3,000억 원 규모이며 0.03%~0.53%의 전례 없는 초저금리로 모바일온라인을 통한 '無방문, 약식심사'로 신속하게 지원받을 수 있는 것이 핵심이다.

특히, 3,000만 원 한도까지는 특별한 결격사유가 없는 한 지원한도에 대한 심사를 과감하게 생략한 사실상 '無심사'로 처리된다.

신용등급 7등급까지는 매출액이 없어도, 이미 보증을 받아 융자를 받았어도 지원을 받을 수 있다. 또, 이미 코로나19 긴급자금 융자를 받았더라도 추가로 지원해 효과를 확대한다.

서울시는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되면서 매출감소를 넘어 생계위협에 직면한 소상공인들을 위해 '신속성'과 '편의성, 최대치 지원 등 3대 요소에 방점을 뒀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추석 지방 쓰는 법' '顯考學生府君神位(현고학생부군신위)' [2020/10/01] 
·줄리엔강 해명, 촬영 중 무슨 일이... [2020/10/01] 
·2020 추석특선영화, 기생충·82년생 김지영·명량·강철비 등 라인업 공개! [2020/10/01] 
·추석차례상차림···동조서율(東棗西栗)은 대추는 동쪽에... [2020/10/01] 
·려욱 열애, 고민됐지만... [2020/10/01]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