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9-16 13:36:10  |  수정일 : 2020-09-16 13:35:53.373 기사원문보기
영주시, 유관기관과 협력 통해 매미나방 알집제거 방제 총력!
매미나방 알집제거 방제에 총력 (매미나방 유충 알집을 고압살수포를 이용해 제거하고 있는 모습)
매미나방 알집제거 방제에 총력 (매미나방 유충 알집을 고압살수포를 이용해 제거하고 있는 모습)

(영주=국제뉴스)백성호 기자 = 영주시는 지난 15일 겨울철 이상고온현상으로 급증한 매미나방의 개체수를 줄이기 위해 유관기관과 협력을 통한 매미나방 알집제거 협업방제를 실시한다.

이번 매미나방 알집제거 협업방제는 9월 15일부터 17일까지 3일간 순흥면, 단산면, 부석면 등 매미나방이 대량으로 발생한 지역에 영주국유림관리소, 소백산국립공원사무소 및 지역주민 등 80여명이 알집제거에 참여한다.

매미나방은 5월에 애벌레 시기와 6~7월 번데기 시기를 거쳐 성충(나방)이 된 후 8월 중순까지 산란을 하며 다음해 4월까지 알집 상태로 월동하고 몸과 날개가 암갈색이며 날개위에 구부러진 검은 무늬가 있다.

식엽성 해충인 매미나방은 나무를 고사시키지는 않지만 유충이 잎을 갉아먹어 수목에 큰 피해를 입힐 뿐만 아니라 유충의 털이나 가루는 사람에게 두드러기나 피부염을 일으킬 수 있으며 불빛에 모여든 매미나방은 주민들에게 혐오감을 불러온다.

이번 방제는 내년도 매미나방의 대량발생을 예방하기 위해 알집 제거를 중심으로 이루어지며 끌개로 알집을 직접 제거하거나 산불진화차량의 고압 살수포 등을 활용한 친환경적인 방식으로 진행한다.

한편 영주시는 올해 5월부터 현재까지 유관기관들과 협조해 3차례 방제를 실시한바 있으며 피해가 심한 지역에는 포충기를 설치하는 등 매미나방으로 인한 산림피해 및 주민 불편사항을 해결하기 위해 방제작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집사부일체 사과, 방송서 무슨 말을? [2020/09/15] 
·임영웅 모델발탁, 또? [2020/09/16] 
·신서유기 촬영시작, 첫 등장부터 폭소? [2020/09/15] 
·임영웅, 키가 몇? 여친 시점 일상 샷에 '심쿵' [2020/09/15] 
·오인혜 사망, 마지막으로 올라온 사진 '아직도 웃고 있는데...' [2020/09/16]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