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9-20 22:25:55  |  수정일 : 2018-09-20 23:44:11.380 기사원문보기
군산시, 국비 추가 확보로 현안 사업 추진 ‘청신호’
(군산=국제뉴스) 조판철 기자 = 군산시가 올해 특별교부세 13억, 목적예비비 40억의 국비를 추가로 확보함에 따라 지역현안 해결 및 재난 안전 사업을 추진하는데 청신호가 켜졌다.

시는 먼저 행정안전부로부터 2018년 하반기 특별교부세 13억 원을 확보함으로써 올해에만 총 78억 원의 특별교부세를 확보하는 성과를 올렸다.

이는 전년 대비 2배에 해당하는 역대 최대 규모로, ▲고군산군도 내부도로 확포장(10억 원) ▲월명동 주민센터 내진시설 보강(3억 원) 사업 추진이 탄력을 받게 됐다.

특히 고군산 연결도로 개통 후 관광객이 급증하면서 편의 및 기반시설 조성이 시급한 가운데, 이번 특별교부세 10억 원 확보로 고군산군도 관광인프라 구축과 주민 편익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정부가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 지원 등을 위해 9월에 긴급 편성한 정부 목적예비비에 대해서도 40억 원을 확보하는 성과를 이뤄냈다.

목적예비비 주요 확보 사업으로는 ▲중소기업 R&D 역량제고 사업(10.4억 원) ▲짬뽕산업특화거리 조성(7.5억 원) ▲신시도 자연휴양림 조성(5.8억 원) ▲근대마을조성(4억 원) 등 8개 사업, 40억 원이다.

시는 지난 5월 정부 추경예산에 1062억8천만 원을 확보한데 이어 7월에도 목적예비비 183억8천만 원을 추가로 확보한 바 있으며, 이번 특별교부세와 목적예비비를 추가 확보함으로써 속도감 있는 사업 추진을 위한 동력을 얻게 됐다.

이러한 성과는 지난 7월부터 강임준 군산시장이 국회와 중앙부처를 수시로 방문해 지역현안 사업의 필요성과 당위성을 피력하고, 김관영 의원을 비롯한 지역 출신 국회의원과의 긴밀한 협조체계를 유지하며 재원확보에 총력을 기울인 결과이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이번 국비 추가 확보로 지역현안 사업을 추진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역 경제를 살리고 시민의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사업을 발굴하여 예산이 우선적으로 투입될 수 있도록 추가 예산확보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강임준 시장은 추석 연휴가 끝나는 대로 국회단계 예산증액을 위해 막바지 총력전을 펼칠 방침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붉은 불개미 발견, 어떻게 대응해야 하나? [2018/09/19] 
·호날두, 유벤투스 승리를 위해 싸운다고 했는데... '결국 퇴장' [2018/09/20] 
·가누다 베개 라돈 검출, 소비자 제보 결정적 역할 [2018/09/19] 
·남북정상회담 지코, 존경하는 인물? 몸에 문신까지... [2018/09/19] 
·[오늘 날씨] 제주도, 전라남도 호우주의보→시간당 20mm 이상 '강한 비' [2018/09/20]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