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경제신문] 최초 작성일 : 2018-04-16 12:41:07  |  수정일 : 2018-04-16 12:41:27.873
우리는 한마음, 장애인과 비장애인 가족 한 자리에

지난해 개최된 서대문구 장애인 한가족 한마당 행사. 올해는 19일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과 함께 19일 장애인 한가족 한마당 행사가 펼쳐진다.지난해 개최된 서대문구 장애인 한가족 한마당 행사. 올해는 19일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과 함께 19일 장애인 한가족 한마당 행사가 펼쳐진다.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는 제38회 장애인의 날을 하루 앞둔 이달 19일 홍제천 폭포마당에서 '2018 장애인 한가족 한마당'을 연다.
이번 행사는 장애인과 비장애인 가족이 한 자리에 모여 다양한 프로그램을 체험하며 장애에 대한 인식 개선을 시도해보게 딘다.

서대문구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장애인복지분과'가 주최하고 서대문구가 후원하고, 총 40여 개 부스에서 바리스타, 공예, 보육도우미, 임가공 등의 장애인 일자리 체험과 장애에 대한 편견 해소를 위한 프로그램이 열린다.
이번 행사의 슬로건은 '장애인복지, 마음을 닮다! 마 닮 축제'로서, 모두를 닮다(기념식), 미래를 닮다(고용), 희망을 닮다(장애인인식개선), 정성을 닮다(식사), 즐거움을 닮다(예술공연)를 세부 주제로 진행한다.

이날 오후 2시에 시작되는 '제38회 장애인의 날 기념식'에서는 장애인복지 유공자 10명에 대한 표창, 서대문구 복지정책에 대한 OX퀴즈, 축하공연이 펼쳐진다.
장애인팀, 지역주민팀 등 6개 팀의 문화공연이 열리고 '세상으로 나가는 선포식'을 끝으로 장애인 한가족 한마당 행사가 막을 내릴 예정이다.



<저작권자 Copyright ⓒ 시사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