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8-20 15:50:11  |  수정일 : 2018-08-20 23:51:48.247 기사원문보기
대구시립무용단, 창무국제공연예술제 초청작 "DCDC' 선물" 로 서울공연 나서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시립무용단(예술감독 겸 상임안무자 김성용)은 제24회 창무국제공연예술제에 공식 초청되어 2018년 8월29일(수) 저녁 8시 대학로예술극장 대극장 무대에 작품을 올린다. 이번 공연은 2005년 '돈키호테'(안무:최두혁) 이후 13년 만의 서울 무대이다.

창무국제공연예술제는 (사)창무예술원이 1993년부터 꾸준히 개최하고 있는 국제규모의 공연예술전문축제이다. 올해에는 '아시아에서 길을 묻다'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다양한 아시아 국가들의 컨템포러리 작품들을 한 자리에 모아 춤과 예술의 방향을 모색하는 폭넓은 교감의 장으로 2018년 8월 27일 서울남산국악당 개막공연을 시작으로 포스트극장, 대학로예술극장에서 9월 2일까지 총 7개국 21개 작품이 공연되며 워크숍, 포럼 등 부대행사도 마련된다.

이번에 선보이는 김성용 예술감독의 작품은 "DCDC' 선물" (DCDC:Daegu City Dance Company)이다. "DCDC' 선물"은 시간과 공간 그리고 음악의 역동에 따라 그려지는 움직임을 춤의 여정으로 풀어낸 작품으로, 서로 기대듯이 함께 하는 그 춤의 여정이 마침내 선물과도 같은 새로운 기적을 만들어냄을 대구시립무용단을 대표하는 6명의 남녀 무용수들의 움직임으로 담아내고 있다.

함께 13년만에 서울무대에 서는 대구시립무용단의 선물과 같은 공연이라는 의미를 가지기도 한다. 또한 이 작품은 9월 베트남 호치민 사이공오페라하우스와 11월 미국 플로리다 초청 등 국내외 공연을 준비 중인 작품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박항서, 더이상 물러날 곳 없었는데... '기회준 베트남에 감사해' [2018/08/20] 
·김우리, 뒤늦은 부성애 '딸들 데면데면 한 이유' [2018/08/19] 
·[오늘 날씨] 경기도 등 폭염주의보→"태풍 솔릭' 북상 [2018/08/20] 
·박태환, 차후 행보 어떻게 될까...울고 웃었던 수영 인생 [2018/08/19] 
·아이폰9, 예상 디자인?.. 발표행사 9월 12일 가능성 [2018/08/19] 

 



연예가 화제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