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05-21 00:31:26  |  수정일 : 2019-05-21 00:33:49.247 기사원문보기
메이비, 결혼 후 달라진 주위에 ‘울컥’ "○○ 표정 살피는 나"

[이투데이 김일선 기자]

메이비가 이전과 달라진 자신의 주위를 언급하다 울컥하는 모습을 보였다.

메이비는 20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에 출연해 가족들과 공항을 찾았다. 메이비는 결혼 전 혼자 커피를 들고 이곳에 앉아있으면서 지나가는 사람들의 표정을 관찰했다고 회상했다. 하지만 지금은 남편과 아이들의 표정에만 집중하고 살피는 자신의 모습을 보게 됐다고 언급했다. 가족이라는 울타리가 생겼음에 매우 감사하는 모습이었다.

메이비는 어려운 일이 생기더라도 혼자 해결하기보단 의지하고 털어놓을 수 있는 남편이 있어 고맙다는 마음을 표현했다. 갑작스런 메이비의 심경 고백에 윤상현 또한 눈시울이 붉어지는 모습을 보였다.

윤상현은 “결혼 전 메이비가 매우 외롭게 지낸 친구였단 사실을 알게 됐다”며 “미안하고 고마운 마음이 든다”고 전했다.

[연관기사]
‘동상이몽’ 윤상현, 메이비 단유 후유증…“피부 처짐으로 스트레스 많아”
시나몬게임즈, 비주얼노벨 모바일 게임 ‘메이비’ 사전예약 시작
"메이비 母, 5000만 원 빌리고 안 갚아" 빛투 주장 나와…“형사 고발할 것”
메이비, 남편의 확고한 계획이 뒷배경? 속전속결로 세 아이 낳은 이유는
‘동상이몽’ 윤상현, 메이비 결혼 전 모습에 눈물 “내 욕심만 차리고 있는 것 같아”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