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환경일보] 최초 작성일 : 2020-04-05 13:22:38  |  수정일 : 2020-04-05 13:22:24.403 기사원문보기
부산 외곽순환도로 탱크로리 파손 황산 누출
부산 외곽순환도로 탱크로리 파손돼 황산 누출사고 현장 <사진제공=부산소방재난본부>

[부산=환경일보] 권영길 기자 = 부산지방경찰청은 4월4일 오전 9시35분경 부산 외곽순환도로에서 창원방향으로 37km 진행하던 A씨(남자, 50대)의 탱크로리차량 고무마개가 파손되면서 황산이 누출돼 제독작업을 했다고 밝혔다. 이 사고로 탱크로리차량에 실려있던 황산 100~200L가 누출됐고, 운전자 A씨가 약 1도의 가벼운 화상을 입었다. 경찰은 사고지점 부근의 교통통제를 실시하고, 대관JC~노포IC 방면 양방향을 전면통제한 후 소방은 제독작업을 실시했다. 오전 10시34분경 외곽순환도로의 전면통제는 해제됐지만, 소방의 제독작업은 계속 진행하고 있다. 경찰과 소방관계자는 A씨를 상대로 차량의 정비불량 등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하는 중이다.

<저작권자 Copyright ⓒ 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기업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