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훈 "변창흠표 셀프조사 안된다…즉시 사퇴를"

[ 서울경제 ] / 기사승인 : 2021-03-06 15:54:01 기사원문
  • -
  • +
  • 인쇄
오세훈 '변창흠표 셀프조사 안된다…즉시 사퇴를'
서울경제DB

오세훈(사진) 국민의힘 서울시장 예비후보가 6일 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의 사퇴를 촉구했다.


오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조사도 하기 전에 투기 의혹을 두둔하고 나서는 변창흠표 셀프 조사로는 절대 국민의 의혹과 공분을 가라앉힐 수 없다”며 “조사의 신뢰성을 위해서라도 즉각 변창흠 장관부터 사죄하고 사퇴하라”고 밝혔다. 전날 변 장관이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의 땅 투기 의혹에 대해 “정보를 미리 알고 땅을 미리 샀다기보다는 신도시 개발이 안 될 걸로 알고 샀는데, 갑자기 신도시로 지정된 것 아닌가 생각한다”고 옹호하는 듯한 발언을 한 데 따른 것이다.



오세훈 '변창흠표 셀프조사 안된다…즉시 사퇴를'
오세훈 페이스북 캡처

오 후보는 “국토부 장관으로서의 자질은 차치하더라도 직접적인 관리감독 책임이 있는 사람이 얼마나 개념 없는 후안무치한 발언인가”라며 “변 장관이 LH공사 사장 재임 중 발생한 투기가 다수여서 마땅히 관리책임을 지고 물러나야 할 사람이 자기 잘못과 제 식구 조사를 한다는 것은 누가 봐도 웃기는 일”이라고도 지적했다.


한편 그는 정부의 부동산 실책에 대해서도 비판을 가했다. “부동산 투기만은 막겠다며 규제 일변도 정책으로 최악의 부동산 참사를 불러와 가뜩이나 국민의 공분을 사고 있는 마당에 공기업 직원들의 대규모 땅 투기 의혹은 선거를 앞두고 한마디로 국민 역린을 건드린 꼴”이라는 단언이다.



/유주희 기자 ginger@sedaily.com
  • 글자크기
  • +
  • -
  • 인쇄

정치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연예 많이본 뉴스
스포츠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