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정소민 “아버지 무뚝뚝, 친하지 않았었다”

[ MK스포츠 연예 ] / 기사승인 : 2021-06-20 21:46:42 기사원문
  • -
  • +
  • 인쇄
배우 정소민이 아버지와의 관계에 대해 밝혔다.

20일 오후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 정소민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정소민은 “원래도 그렇게 친하지는 않았다”라고 말했다.

이어 “아버지가 무뚝묵했는데 지금은 딸바보다. 갑자기 바뀌셨다”라고 전했다.

그는 “아버지와 가장 서먹한 시기일 때 제가 CF를 찍었다. 그때 아버지가 방에서 보고 계셨다. 그 일로 제 마음이 풀렸다”고 털어놨다.

한편 정소민은 현재 ‘월간 집’에 출연 중이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