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10-18 17:28:28  |  수정일 : 2019-10-18 17:27:50.140 기사원문보기
세종시-청주시 공동 번영 기반조성 힘 모은다
▲ 18일 이춘희 세종특별자치시장(왼쪽)과 한범덕 청주시장이 청주시청에서 '상생협력 사업 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세종=국제뉴스) 이규성 기자 = 18일 이춘희 세종특별자치시장과 한범덕 청주시장이 청주시청에서 '상생협력 사업 협약'을 맺고, 공동 번영 기반 조성을 위한 4개 분야 10개 과제를 추진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은 세종시와 청주시가 정부의 균형발전 및 광역생활권 조성에 함께 대응하고, 인적ㆍ물적 자원과 경험을 공유함으로써 시민편익과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체결됐다.

세종시와 청주시는 상생협력을 추진하기 위해 지난 2월부터 4차례 실무희의를 열어 협력과제를 논의해왔으며, 그 첫 결실로 각종 협력사업 및 문화ㆍ관광ㆍ스포츠 교류 등 상생과제를 도출했다.

협약에 따라 세종시와 청주시는 단순한 협업을 넘어 장기적 공동번영을 추구하는 동반자적 관계로 위상을 재정립하고 상생 발전의 기반을 조성하기 위해 4대 분야 10개 과제를 공동 추진하기로 했다.

세부 연계협력 사업은 ▲행정ㆍ자치-정책간담회, 운면동 간 자매결연 및 행사축제 상호방문, 농번기 일손교류 ▲문화ㆍ체육-관광문화시설 이용료 할인, 공동콘텐츠 발굴 및 관광벨트 조성 등이다.

또, ▲복지ㆍ교육-미혼남녀 인연 만들기 행사, 평생학습 프로그램 공유 및 교차 홍보 ▲경제ㆍ환경-세종∼청주 둘레길 조성, 가축 전염병 차단 협력 등을 통해 이와 함께 시민의 생명과 재산의 안녕을 위해 각종 재난ㆍ재해와 농축산물의 질병 예방과 대응에 상호 협조하며 접경지 주민의 생활환경 개선과 화합을 위해 적극 노력하기로 했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국회 세종의사당과 청와대 세종집무실 설치, 대전충남 혁신도시 지정 등 지역현안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충청권의 단결된 힘이 전제돼야 한다"며 "이번 협약으로 세종시민과 청주시민이 충청권 이웃으로서 더욱 아까워지고 두 도시가 함께 발전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세종시는 대전ㆍ충남ㆍ충북ㆍ제주 등 광역지자체 11곳, 공주ㆍ광명ㆍ수원ㆍ완도 등 기초자치단체 10곳 등과 협력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동백꽃 필 무렵' 최고운, 사망자 본명 공개…'트렌스젠더'로 의심받던 까불이 정체는? [2019/10/18] 
·설마…일정 변동? 2019 한국시리즈 예매 현명한 판단 필요 [2019/10/17] 
·[단독]송도 더샵 센토피아, 총회 앞두고 조합 비민주적인 운영 '도마 위' [2019/10/17] 
·'러브캐처2' 송세라♥박정진, 커플 폰케이스 공개…애정전선 이상 無 [2019/10/17] 
·피겨 차준환, 스케이트 아메리카가 열리는 라스베가스에 도착 [2019/10/17]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