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10-18 17:28:28  |  수정일 : 2019-10-18 17:27:49.313 기사원문보기
[국감]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 주차장, 일주일에 한번 꼴로 포화
▲ 더불어민주당 박재호 의원(부산 남구을)
"T1 주차 대수 초과 건수 올해 39번 최고 117%까지 초과 수용, T2 초과 건수 0번"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 주차장이 올해에만 39번이나 100%를 넘어 포화상태였던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박재호 의원(부산 남구을)이 18일 인천공항공사가 제출한 '인천국제공항 터미널 별 주차장 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 주차장 평균 주차율은 제1터미널 87.3%, 제2터미널 61.5%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특히 1터미널의 경우, 주차율이 100%이상 초과한 건수가 39건으로 주차 포화가 일주일에 한번 꼴로 발생하지만, 이에 비해 2터미널의 주차포화 건수는 0건으로 불균형이 심각했다.

제1터미널은 평균적으로 총 주차면수 1만4606개 중 1만2374대의 차량이 주차되고 있으며, 주차율이 90%가 넘는 날은 총 96건으로 2.5일중 하루 꼴이었다.

100% 이상 초과한 39일은 휴일을 포함한 연휴가 대부분이었으며, 6월 7일 현충일 연휴에는 1만7000대의 차량이 주차해 117%를 넘기도 했다.

제 2터미널의 경우, 평균 주차율은 61.5%로 총 주차면수 6643개 중 4084대의 차량이 주차됐고, 만차일은 없었으며, 90%를 넘긴 날은 하루뿐이었다.

인천공항공사는 현재 1터미널의 주차 공간 부족을 막기 위해 추석, 설날 등 연휴기간에 1터미널 주차장과 셔틀버스로 10분정도 거리에 있는 임시주차장을 무료로 운영 중이다. 하지만 임시주차장은 CCTV가 설치돼 있지 않아, 차량관리가 허술해 차량 파손 등의 피해가 이용자에게 그대로 돌아갈 우려가 있다.

박재호 의원은 "LCC 제2터미널 이전 등의 근본적인 조치를 통해 이용객들의 주차불편 해소를 해소해야한다"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동백꽃 필 무렵' 최고운, 사망자 본명 공개…'트렌스젠더'로 의심받던 까불이 정체는? [2019/10/18] 
·설마…일정 변동? 2019 한국시리즈 예매 현명한 판단 필요 [2019/10/17] 
·[단독]송도 더샵 센토피아, 총회 앞두고 조합 비민주적인 운영 '도마 위' [2019/10/17] 
·'러브캐처2' 송세라♥박정진, 커플 폰케이스 공개…애정전선 이상 無 [2019/10/17] 
·피겨 차준환, 스케이트 아메리카가 열리는 라스베가스에 도착 [2019/10/17]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