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6-07-14 09:45:28  |  수정일 : 2016-07-14 09:49:25.037 기사원문보기
삼성전자, 디자인 감성 입은 ‘세리프 TV’ 미국 론칭
[이투데이 김지영 기자] 삼성전자가 세계적인 디자이너와 협업한 디자인 중심 tv ‘세리프 tv’를 미국 시장에 공식 론칭했다.

삼성전자는 13일(현지시간) 뉴욕현대미술관(moma)에서 세리프 tv를 미국 시장에 선보이는 론칭 행사를 열었다. 행사에는 세리프 tv를 디자인한 세계적 가구 디자이너 에르완 부훌렉을 비롯해 유명 패션·인테리어 매거진, 업계 주요 인사, 미국 현지 기자 등 약 130여명이 참석했다.

삼성전자는 세리프 tv가 기술과 디자인이 완벽하게 어우러지는 예술적 가치를 인정받아 미국 3대 미술관 중 하나인 모마에서 공식 론칭을 하게됐다고 밝혔다. 뉴욕 맨해튼 중심가에 위치한 모마는 근현대 예술 거장들의 작품이 총망라 돼 있는 미술관으로, 뉴욕 최고 명소 가운데 하나다.

특히 모마의 전문 큐레이터가 아름다운 디자인의 제품을 직접 선정해 판매하는 스토어로 잘 알려져 있는 ‘모마 스토어’에서 최초로 tv를 판매하게 된다.

세리프 tv에 대한 미국 소비자들의 관심도 뜨겁다. 삼성전자는 지난 5월 뉴욕 현대가구박람회(icff)에서 선보인 프리미엄 가구 브랜드 ‘비트라’와 부훌렉 디자인의 가구 콜렉션에 세리프 tv를 전시해 호평을 받은 바 있다.

미국 소비자들은 삼성전자 미국 공식 웹사이트 삼성닷컴을 포함해 뉴욕 소재 모마 스토어 3곳과 온라인 스토어, 프리미엄 가구 브랜드 비트라에서 세리프 tv를 구매 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향후 미국 주요 고급 백화점으로 판매처를 확대할 예정이다.

지난해 9월 유럽에 먼저 출시돼 현재 영국, 독일, 프랑스, 이태리, 한국 등 10개국에서 판매되고 있는 세리프 tv는 미국 시장에는 13일부터 40인치 화이트·다크블루 색상 제품이 판매를 시작했다. 이 모델은 오는 25일 캐나다에 츨시, 판매 지역이 글로벌 12개국으로 확대된다.

데이브 다스 삼성전자 미국법인 홈엔터테인먼트 담당 임원은 “최근 소비자들은 삼성 tv의 뛰어난 화질뿐 아니라 생활공간의 미적가치를 높여주는 디자인 요소에도 큰 기대를 하고 있다”며 “유수의 디자인·가구 업계와의 전략적인 파트너십을 통해 미국 시장에 세리프 tv를 소개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삼성전자, ‘갤럭시노트7’ 내달 2일 뉴욕 공개
샤오미 레이쥔 회장, 삼성전자 최고경영진 만나 사업 협력 논의
'너무 올랐나… ' 삼성전자, 나흘 만에 하락
[오늘의 이투데이 1면] ‘150만원’ 뚫은 삼성전자 사상최고가 경신 초읽기 등
[성장 절벽 한국경제, 활로 찾자] 삼성전자, r&d 조직·오픈 이노베이션 양축 ‘車 전장사업·iot’ 신성장동력 집중


[광고1]
loading...
[광고2]
산업/기업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