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중소기업신문] 최초 작성일 : 2020-03-31 14:02:25  |  수정일 : 2020-03-31 14:01:50.303 기사원문보기
서울대병원 등 4곳 불성실공시 공공기관 지정
[중소기업신문=이민호 기자] 기획재정부는 331개 공공기관의 2019년도 통합공시 항목을 점검해 서울대학교병원, 원주대치과병원, 예술경영지원센터, 한국에너지재단 등 4곳을 불성실공시기관으로 지정했다고 31일 밝혔다.

점검 대상은 직원 평균보수와 신규채용, 유연근무현황, 요약 재무상태표 등 18개 항목이다. 공시하지 않거나 허위ㆍ지연 공시하는 경우 1∼5점의 벌점을 부과한다.

서울대학교병원과 원주대치과병원이 벌점 40점을 넘겼으며, 예술경영지원센터와 한국에너지재단이 2년 연속 벌점 20점을 초과해 벌점이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아시아문화원, 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 공영홈쇼핑, 국가생명윤리정책원, 국립대구과학관, 기초과학연구원, 대한적십자사 등 16곳은 벌점 20점을 넘겨 기관 주의를 받았다.

3년 연속 벌점을 받지 않은 곳은 한국남동발전, 한국동서발전, 한국석유공사, 한국감정원, 한국주택금융공사,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한국전기안전공사,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한국조세재정연구원 등 9곳이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부동산·자영업 덮친 '코로나 불황'…P2P대출 어쩌나 [2020/03/30] 
·코스피 약보합 마감…원·달러 환율 13.8원 올라 [2020/03/30] 
·[코로나19 증시] ⓷‘동학개미운동’ 좋지만 리스크 관리해야 [2020/03/30] 
·[조한규의 프리즘] 1118명의 후보들에게 바란다 [2020/03/30] 
·한은 "레버리지형 ETF, 주가지수 변동성 높여" [2020/03/30]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