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3-03-10 13:55:07  |  수정일 : 2013-03-10 13:59:59.533 기사원문보기
국가공무원 '새공무원증' 어떻게 달라지나?
[이투데이 이선애기자] 국가공무원들이 이번 달부터 '새 공무원증'을 달 예정이다.
이는 2003년 옛 공무원증이 시범 도입된 이후 10년만이며 새 공무원증에는 대각선으로 태극기의 4괘가 분홍색과 회색으로 새겨지며, 사진크기도 20% 커질 것으로 보인다.
행정안전부는 이 같은 내용의 '공무원증 규칙'을 법제처 심사를 거쳐 시행할 예정이라고 10일 밝혔다.
새 공무원증은 이달 미래창조과학부와 해양수산부, 식품의약품안전처 등 신설부처와 안전행정부, 교육부, 산업통상자원부, 외교부, 농림축산부, 국토교통부 등 이름이 바뀌는 부처부터 발급된다.
올해 안으로 정부청사에 입주한 중앙부처는 모두 새 공무원증 발급이 완료되며, 국방부나 경찰청, 국세청 등도 내년까지 마무리된다.
새 공무원증에는 위·변조 방지를 위한 홀로그램, 보는 각도에 따라 색상이 변하는 시변각잉크 등 특수인쇄기술도 도입된다. 아울러 새 공무원증 뒷면을 복사하면 위·변조 금지라는 글자가 보이게 된다.
또 육안으로도 쉽게 식별할 수 있도록 사진크기를 가로 3㎝·세로 4㎝로 20% 확대하고, 현재 뒷면에 조그맣게 쓰인 '공무원증' 표시도 앞면에 큰 글씨로 옮긴다.


loading...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