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11-16 20:07:07  |  수정일 : 2019-11-16 20:07:46.860 기사원문보기
한국 vs 일본 야구, 황재균 동점 홈런 '쾅'…3회초 현재 1-1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한국 대표팀 황재균이 동점 솔로홈런을 쏘아 올렸다.

황재균은 16일 오후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9 wbsc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한국 대 일본 경기에서 7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전해 동점 솔로포를 쏘아 올렸다.

황재균은 0-1로 뒤진 상황에서 3회초 선두타자로 등장해 일본 야구대표팀의 선발 기시 다카유키의 6구를 공략, 좌중월 솔로홈런을 때려냈다.

앞서 야구대표팀은 지난 15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9 wbsc 프리미어12' 멕시코와 슈퍼라운드에서 7-3으로 승리했다.

한국은 3승 1패를 기록하며 일본전 결과에 관계없이 이번 대회 결승전 및 도쿄올림픽 출전을 확정 지었다. 한국은 오는 17일 오후 7시 도쿄돔에서 다시 한번 일본과 우승을 가리는 결승전을 치른다.

한편 한일전 중계는 이날 오후 6시 40분부터 sbs를 통해 방송된다.

[관련기사]
한국 vs 미국, '프리미어12' 야구 생중계로 '생활의 달인'·'vip' 결방…'동상이몽2' 정상방송
스트라이크존, ‘프리미어12’ 야구대표팀 승리 기원 이벤트 진행
한국 야구선수단, '지이크 빅토리수트' 입고 일본대첩 나선다
야구선수 이호성 네 모녀 살인사건···어떤 사건이길래?
'vip' 결방, 방송 다음주로 미뤄져…시청자 "몰입 어려워" 원망 야구 경기로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