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08-15 12:40:45  |  수정일 : 2019-08-15 12:42:20.763 기사원문보기
리버풀, 첼시 잡고 트로피 추가…맨유 넘어 잉글랜드 최다 우승팀 등극

[이투데이 이윤미 기자] 리버풀, 첼시 꺾고 46번째 트로피 추가



리버풀이 첼시를 잡고 우승컵을 추가했다. 이제 리버풀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넘어 잉글랜드 팀 중 가장 많은 트로피를 보유한 팀이 됐다.

15일(이하 한국시각) 터키 이스탄불 소재 베식타스 파크에서 리버풀과 첼시 간 유럽축구연맹 슈퍼컵 경기가 열렸다. 이날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소속 팀 간 집안 대결에서 리버풀이 첼시를 꺾고 승리의 기쁨을 만끽했다. 양 팀은 접전을 펼쳤으나 승부차기에서 희비가 교차했다.

이날 우승으로 인해 46번째 우승컵을 들어 올린 리버풀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소속 중 가장 많은 트로피를 보유한 팀에 이름을 올렸다. 이전 최다 보유 팀은 리버풀의 오랜 라이벌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로 총 45개를 보유 중이었다.

한편 리버풀은 오는 17일 사우샘프턴과 2019-20 프리미어리그 2라운드 경기를 치를 예정이며 첼시는 19일 레스터 시티와 맞붙는다.

[관련기사]
"지소연과 함께 뛰는 현대차"…후원 협약ㆍsuv 투싼도 제공
다비드 루이스, 첼시 라이벌 아스널로 이적 임박
[epl] 맨유, 첼시 상대로 4-0 대파…감독 램파드 혹독한 데뷔전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