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8-23 07:47:04  |  수정일 : 2020-08-23 07:46:02.190 기사원문보기
정부 "의과대학 정원 확대, 수도권 코로나19 안정된 이후 추진"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이 22일 정부서울청사 합동브리핑실에서 코로나19 위기 및 의사단체 집단휴진 관련 대국민 담화문을 발표하고 있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이 22일 정부서울청사 합동브리핑실에서 코로나19 위기 및 의사단체 집단휴진 관련 대국민 담화문을 발표하고 있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22일 "의사단체가 문제를 제기하고 있는 의과대학 정원 확대와 공공의대 신설에 대해서는 수도권의 코로나19 상황이 안정된 이후 의료계와 논의를 하며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대국민 담화문을 발표한 박 장관은 의료계에 "자신의 자리에서 진료 현장을 지켜달라"고 촉구하면서 "만약 의료인들이 진료현장을 지키지 않을 경우에는 정부는 필요한 모든 조치를 실행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국민들에게는 "방역 당국의 조치에 협력해 달라"면서"필수적인 방역 조치에 불응하거나, 방해하는 행위는 법에 따라 무관용으로 엄정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박 장관은 "의료인 여러분들께서도 본인의 자리에서 소명을 다하여 주실 것"을 거듭 요청하며 "정부 역시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보호하기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거듭 다짐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기안84 불참, 언제까지? [2020/08/22] 
·정우성 출연확정, 어떤 역할 맡았나? [2020/08/22] 
·23일 전국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발령→3단계 예고 [2020/08/23] 
·전남 진도에서 4명의 목숨을 구한 숨은 의인 [2020/08/22] 
·[태풍 경로] '태풍 바비' 25일 서귀포 진입→27일 한반도 관통 [2020/08/23] 

사회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