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8-09 10:03:39  |  수정일 : 2020-08-09 10:01:14.750 기사원문보기
충북교육청, 교육금고 업무 선정 '탈석탄 금고' 지정

(청주=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도교육청(교육감 김병우)은 교육금고 업무를 취급하는 금융기관을 선정할 때 '탈석탄 금고'를 지정하기로 했다.

도교육청에 따르면 탈석탄금고는 미세먼지 주범인 석탄발전소와 관련 산업에 투자하기 않기로 선언했거나, 석탄발전 투자 중단 계획을 밝힌 은행이다.

그동안 도교육청은 금융기관의 대내외적 신용도와 재무구조 안전성, 교육청에 대한 대출 및 예금 금리, 교육기관 기여 및 교육청 협력사업 등 평가기준을 두고 금고를 선정했다.

도교육청은 탈석탄금고 지정을 위해 2021년 충북교육청 교육금고 지정 시 평가항목에 탈석탄 선언 여부와 재생에너지 투자 실적 등이 포함될 수 있도록 충청북도교육비특별회계 금고 지정 및 운영 규칙 개정을 검토할 예정이다.

교육금고 지정은 4년마다 입찰로 실시, 충북교육청은 2021년에 금고 지정 예정이다.

2020년 기준 충청북도교육청의 예산은 2조8654억 원으로, 현재는 NH농협은행이 도교육청의 교육금고로 지정돼 있다. NH농협은행과 약정기간은 2021년 12월 말까지이다.

도 교육청 관계자는 "탈석탄금고 지정은 우리 아이들의 미래를 지키기 위한 노력의 일환"이라며 "석탄발전 등 화석연료 투자를 지양하고, 재생에너지 투자를 늘려 저탄소 경제를 이행하는 데 기여하는 기후금융 확산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문희준 슈돌 하차, 예고편 보니... [2020/08/08] 
·김호중 1위, 자서전에 담긴 내용은? [2020/08/08] 
·효린 컴백, 여름에는 역시 '효린' [2020/08/08] 
·전소민 해명 들어보니... [2020/08/08] 
·이승기 골목식당 출연 이유는? [2020/08/08]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