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7-12 18:41:45  |  수정일 : 2020-07-12 21:06:19.500 기사원문보기
도로교통 안전을 선도하는 대전 만들기 프로젝트 추진
대전시 건설관리본부는 도로교통 안전을 선도하는 대전 만들기 프로젝트 일환으로 오는 연말까지 도로교통 사고 예방을 위한 차량 방호울타리(가드레일) 시설물에 대한 전수조사를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대전시 건설관리본부는 도로교통 안전을 선도하는 대전 만들기 프로젝트 일환으로 오는 연말까지 도로교통 사고 예방을 위한 차량 방호울타리(가드레일) 시설물에 대한 전수조사를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대전=국제뉴스) 이규성 기자 = 대전시 건설관리본부는 도로교통 안전을 선도하는 대전 만들기 프로젝트 일환으로 오는 연말까지 도로교통 사고 예방을 위한 차량 방호울타리(가드레일) 시설물에 대한 전수조사를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대전시에 따르면 최근 시내 도로에서 차량이 방호울타리(가드레일)와 충돌 후 도로 밖으로 이탈하는 사고가 발생함에 따라 위험구간 등에 설치된 가드레일의 보수·보강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이번 전수조사는 시 관리시설 폭 20m 이상 도로 614.328㎞, 교량부 195곳 대규모 시설물의 체계적·효율적 관리를 위해 용역을 추진, 이미 설치돼 있는 가드레일의 안전등급과 설치기준, 도로 특성과의 부합여부 등을 확인한다.

특히, 최근 사고가 발생한 교량구간, 도로·철도 등과 교차하거나 강·하천과 인접한 구간, 비탈면의 경사가 심한 곳 등 위험구간을 중점 조사·점검 할 계획이다.

또한, 전수조사 과정에서 시급히 개선이 필요한 시설물에 대해서는 도로시설물 긴급보수비를 활용해 즉시 조치할 계획이다.

전수조사가 완료되면 그 결과에 따라 도로안전시설 설치 및 관리지침을 준수해 차량 방호울타리 보수·보강계획을 수립, 노후 시설에 대해서는 단계적으로 개선사업을 시행하고 신규 설치는 안전성을 중점으로 주변 경관과의 조화 등을 고려한 혁신적 디자인의 가드레일을 설치 할 계획이다.

대전시 김준열 건설관리본부장은 "최근 차량 이탈방지와 탑승자의 안전을 책임지는 차량 방호울타리(가드레일) 시설이 이번 전수조사를 통해 체계적이고 효율적으로 관리 될 수 있는 기반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시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500세대 이상 신축 아파트에 초등 돌봄시설 설치 의무화 [2020/07/11] 
·'마동석♥' 예정화, 한 폭의 그림 같은 미모...'예쁨 한도 초과' [2020/07/11] 
·[기획]인천시 서구, 경제지원 전 행정력 동원 소상공인·자영업자 氣살리기 [2020/07/11] 
·[단독] '28개 해수욕장 보유' 태안군, 피서철 방역활동은 어떻게?...청정해수욕장 만들기 '민관 합심' [2020/07/11] 
·(인사) 군산시 하반기 정기인사 승진 내정자 [2020/07/11]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