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2-24 11:48:29  |  수정일 : 2020-02-24 11:47:04.413 기사원문보기
부산시 "지역방역체제 → 전면대응체제로 전환"...24일, 5개 종단 지도자 긴급 간담회
코로나19 '심각' 단계격상 따라 부산시도 전면대응체제로 즉시 전환

신천지 교인, 진천ㆍ아산 격리시설 퇴소자 명단 등 실시간 정보공유 요청

어린이집ㆍ유치원 휴원 조치 등 사례 보고 후 전국 확대 제안

▲ 지난 23일 오후 3시부터 정부서울청사 19층 영상회의실에서 문재인 대통령 주재로 열린 '코로나19 범정부대책회의'모습/제공=부산시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오거돈 부산시장은 지난 23일 코로나19 지역 확산을 막기 위해 "현재의 지역방역체제를 전면대응체제로 전환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오후 3시부터 정부서울청사 19층 영상회의실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주재한 '코로나19 범정부대책회의'에서 오거돈 시장은 이같이 말했다.

오 시장은 "부산은 지난 22일 첫 확진 환자가 발생한 데 이어, 며칠 지나지 않아 16명의 확진환자가 발생해 긴장하고 있다"고 말하고 "정부가 현 상황을 '심각' 단계로 격상함에 따라 이제는 부산시 전역이 감염 위험지역이라는 전제로, 지역 의료방역체제를 '전면대응체제'로 전환하겠다"고 대통령에게 보고했다.

오 시장은 이와 함께 "신천지 대구교회 부산지역 방문자, 진천ㆍ아산 격리 시설을 이용하고 퇴소한 부산 거주자 명단 등이 신속하게 제공돼야 빠른 대처가 가능하다"며 중앙정부의 실시간 정보공유를 요청했다.

▲ 지난 23일 오후 3시부터 정부서울청사 19층 영상회의실에서 문재인 대통령 주재로 열린 '코로나19 범정부대책회의'모습/제공=부산시
또 오 시장은 24일 부산지역 5개 종단 지도자들과의 긴급 간담회 및 부산시의회 의장까지 참석하는 코로나19 대응 지역의료계 대책회의를 긴급 개최하겠다고 했다.

한편 부산시는 초ㆍ중ㆍ고 개학 연기 및 어린이집, 유치원에 대해서는 29일까지 휴원을 실시하는 사례를 보고하고, 전국적인 확대를 제안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속보)용인시 수지구서 '코로나19 확진환자 1명 발생' [2020/02/23] 
·대구 4살 코로나 환자 발생..‘58번 근무하던 하나린어린이집 원생’ [2020/02/23] 
·경남도, 추가 7~14번 확진환자 동선 공개 [2020/02/23] 
·거제 코로나 확진자 발생 ‘동선 발표는 언제쯤?’ [2020/02/23] 
·[2보] 용인시 코로나 19 확진환자 1명 발생 [2020/02/23]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