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7-15 23:25:31  |  수정일 : 2019-07-15 23:28:21.217 기사원문보기
해남군, '조상 땅 찾기' 서비스 호응
(해남=국제뉴스) 김영란 기자 = 해남군의 '조상 땅 찾기 서비스'가 군민들의 호응 속에 활발히 운영되고 있다.

조상 땅 찾기 서비스는 사망자의 토지 소유 현황이나 자신의 토지가 어디에 있는지 모르는 민원인들을 대상으로 전국의 현황을 무료 조회해 주고 있다.

지난해 2368명이 신청해서 625명이 2908필지(364만 3120㎡)의 땅을 찾았으며, 올해는 상반기동안 1428명이 신청, 458명이 2010필지(247만 3876.40㎡) 찾은 것으로 나타나 신청인이 전년대비 40%이상 증가했다.

조상 땅 찾기는 토지 소유자 또는 상속인(1959년 12월 31일 이전 사망자는 장자 및 호주 승계자, 1960년 1월 1일 이후 사망자는 배우자 또는 직계비속)으로 신청인 본인 신분증과 상속인임을 증명할 수 있는 제적등본 또는 기본증명서, 가족관계증명서를 가지고 군청 종합민원과 지적팀(061-530-5262)을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이와 함께 군은 읍ㆍ면사무소에서 사망신고와 동시에 조상 땅 찾기를 할 수 있는 안심상속 원스톱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2016년 2월 15일부터 전국 확대된 안심상속 원스톱서비스는 사망신고 시 상속을 위한 사망자의 금융거래, 토지, 자동차, 세금 등의 재산을 한번의 신청으로 확인하는 서비스로 문자메시지나 우편 등으로 조회 결과를 안내 받을 수 있다.

군 관계자는 "조상땅 찾기 서비스는 법원의 파산선고와 관련해 파산신청자 및 가족의 재산유무 확인에도 이용할 수 있다"며 "신속한 민원처리로 민원인이 편안히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bbq 황금올리브 순살' 속여 판 점주, 새벽 5시에 자필 사과문 "더 팔기 위해 거짓말" [2019/07/14] 
·'예능 출격' 이진, 결혼 후 남편과 해외 거주…외로움+고충 토로 "우리집 맞나 싶어" [2019/07/14] 
·옥주현, 결혼한 멤버들 19禁 토론에 혼자 소외…"나이 드니 임신 어려워" 씁쓸 [2019/07/15] 
·트와이스 미나 건강 이상설, 원인 아직 알 수 없어 "모든 지원 아끼지 않겠다" JYP 측 [2019/07/14] 
·핑클 성유리, 남편 안성현과 닭살 터지는 전화 "모해? 아 딘짜?"…멤버들 난색 [2019/07/15]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