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11-27 23:40:15  |  수정일 : 2020-11-27 23:42:20.320 기사원문보기
최고기 유깻잎 이혼 사유 고백, 충격 반응 이어져 "만지면 안돼?"

[이투데이 김일선 기자]

최고기 유깻잎의 또다른 이혼 사유가 공개됐다.

27일 방송된 tv조선 '우리 이혼 했어요'에서는 최고기 유깻잎 전 부부가 솔직하게 이혼의 사유 한가지를 더 언급했다.

이날 방송에서 유깻잎은 "오빠의 애정 표현이 너무 부담스러웠다"라며 "조금만 받아줘도 더 할 것 같았다 난 싫었다 가만히 있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이에 최고기는 "설거지하는데 내가 만지고 그랬잖아. 만지면 안돼?"라며 "부부는 더한 거 많이 한다"라고 말했다. 유깻잎은 "더 안 하는 사람도 많다"라고 반박했고 최고기는 "결혼 생활에는 그것도 맞아야지"라고 말해 스튜디오를 초토화 시켰다.

이어 최고기는 "너는 나 사랑 안해서 피했잖아"라며 서운함을 드러냈고 유깻잎은 "너 말 그렇게 할래"라며 분노했다. 이어 유깻잎은 "취향이 너무 달랐다"라고 최고기는 "관계가 안 맞았다"라고 덧붙였다.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