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7-16 16:31:22  |  수정일 : 2020-07-16 16:30:22.023 기사원문보기
아이러브 전 멤버 신민아, 팀 내 괴롭힘 의혹→극단적 선택 시도…보토패스 측 "입장 정리中"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그룹 아이러브 전 멤버 신민아가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고 고백한 가운데, 과거 소속사 측이 입장을 밝혔다.

아이러브 측 관계자는 16일 전 멤버 신민아를 둘러싼 왕따 의혹에 "확인 중"이라며 "파악이 끝나느 대로 입장을 밝히겠다"라고 밝혔다.

신민아는 15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코코아'(cocoah)를 통해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는 사실을 알리며 "어제 새벽에 한강에서 많이 놀래켜 드려서 죄송합니다"라며 "어제 경찰분께서 저를 구해주시고 여러 가지 말씀을 해주셨는데요"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저는 그분의 얼굴을 뵙지 못했지만 제가 나으면 꼭 인사드리러 가고 싶어요. 감사합니다"라며 "저 정말 괴로워요. 제발 저 괴롭히 는거 멈춰주세요"라고 고통을 호소했다.

신민아는 지난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도 글을 올려 "밥은 여전히 먹지 못해 현재 36kg입니다"라며 "괜찮냐는 질문에는 저도 잘 모르겠습니다"라고 우울감을 호소했다. 이어 "저에게 제가 알고 있는 사실을 비밀 유지해달라고 조건을 걸어온 사람이 있었는데요"라면서 "제가 억울하게 당한 일들을 왜 비밀로 해야 하는지 이류를 알 수가 없네요"라고 의미심장한 글을 게재했다.

이에 온라인 커뮤니티상에는 민아가 활동 당시 팀 내에서 괴롭힘을 당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됐다.

한편 지난해 4월 데뷔한 아이러브는 그해 11월 7인조로 개편됐으며 이후 신민아를 비롯한 네 명이 탈퇴했다.

아이러브는 멤버를 재정비해 오는 8월 그룹 보토패스로 재데뷔를 앞두고 있다.

[관련기사]
aoa 권민아 이어 아이러브 전 멤버 신민아 '괴롭힘 의혹'…'아이러브' 어떤 그룹?
김민아 하차, 중학생 성희롱 논란 후폭풍…lck 분석데스크 떠난다
김민아 하차 두고 네티즌 설왕설래…"재중천" vs "반성하길"
지민, aoa 탈퇴 결정…fnc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책임 통감"
유경 해명, 민아 저격글→"모두 똑같아 보여"→지민 탈퇴…aoa 괴롭힘 논란 계속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