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7-05 01:00:08  |  수정일 : 2020-07-05 01:01:03.933 기사원문보기
AOA 숙소 나눈 기준, 설현 설명에 "서로 사이 안좋아서 그런 것?"

[이투데이 이윤미 기자]

민아가 aoa 숙소에서 지민이 취한 행동을 폭로해 화제인 가운데 aoa 숙소에도 관심이 모아졌다.

4일 민아의 폭로로 지민과 숙소를 함께 쓴 멤버에 대한 궁금증도 이어지고 있다.

지난 2017년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한 설현은 aoa는 4명, 3명으로 나뉘어 숙소를 쓰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설현은 "개인시간이 필요한 멤버와 단합을 좋아하는 멤버로 나눠져 있다"라며 자신과 초아, 찬미, 유나가 한 숙소를 사용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저희는 방안에 들어가면 누가 있는지 모를 정도로 조용하게 지낸다"라고 설명했다.

이를 들은 이연복 셰프는 "서로 사이가 안 좋아서 그런 것 아니냐"라고 말해 설현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설현은 "절대 아니다"라며 "생활 패턴이 달라 최대한 피해를 안주기 위함이다"라고 덧붙였다.

설현의 설명에 따르면 지민, 민아, 혜정이 한 숙소를 사용한 것으로 확인된다.

[관련기사]
신지민, 연습생 시절 멤버 오디션 지켜봤다…데뷔 후 '팀킬' 발언 화제
에이오에이 민아 인스타 삭제됐지만 일파만파…지민 숙소생활 폭로글까지, 팬들 걱정 커져
지민 인스타 남긴 사과글, 제시 불화설 고백 어땠나 "면역 생겼는데"
지민, aoa 탈퇴 결정…fnc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책임 통감"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