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5-25 18:37:13  |  수정일 : 2020-05-25 18:37:21.053 기사원문보기
아이즈원 공식입장, 악플러 2차 고소 진행…“선처·합의 절대 없다”

[이투데이 한은수]

그룹 아이즈원이 악플러에 강경대응을 시사했다.

25일 아이즈원 측은 공식입장을 통해 “아티스트 보호 및 악성 댓글 근절을 위해 더욱 강력한 법적 대응을 펼칠 것”이라고 밝히며 악플 근절을 위해 강경대응에 나섰다.

앞서 아이즈원의 소속사는 지난해 11월 일부 악플러들을 정보통신망법위반(명예훼손) 및 모욕죄 혐의로 고소했다. 하지만 아이즈원을 향한 악플은 계속됐고 멤버들의 정신적 고통 역시 간과할 수 없는 상황. 소속사는 2차 추가 고소를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소속사는 “아티스트의 명예를 훼손하는 악의적인 비방 게시물 및 전혀 확인되지 않은 허위사실 유포 등에 대해 일말의 선처나 합의 없이 강경한 법적 조치를 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아이즈원은 2018년 mnet ‘프로듀스48’을 통해 결성된 그룹으로 12명의 멤버로 이루어졌다. 지난해 말에는 ‘프로듀스101’ 시리즈가 조작 논란에 휘말리며 활동을 중단하기도 했으나 지난 2월 ‘fiesta’로 복귀했다. 현재 6월 컴백을 목표로 박차를 가하고 있다.

[관련기사]
이수, “반드시 바로 잡을 것” 도 넘는 악플러에 경고…팬들도 고통
전소민 악플러, 남동생에도 악플 세례…“가족이 저주받게 할 것” 무슨 일?
고준희 악플러 30명 전원 벌금형…"악플은 사람을 무참하게 말살시키는 무서운 범죄, 선처 없다"
김희철, 악플러에 전쟁 선포…선처 절대 無 “악플러들 모두 청소할 것”
고준희 소감, "긴 싸움 끝났다" 근거 없는 루머로 고통…악플러 30명 전원 벌금형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