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11-13 18:54:47  |  수정일 : 2019-11-13 18:59:02.940 기사원문보기
김경란 아나운서, "모두가 울었다"…박영선·박은혜·박연수·호란 '동병상련'

[이투데이 이윤미 기자]

김경란 아나운서가 완벽한 방송인 이면 고충을 방송에 토로한다.

13일 밤 11시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가 첫 전파를 탄다. 이날 방송에는 kbs 출신 김경란 아나운서를 비롯해 모델 박영선과 배우 박은혜, 박연수, 가수 호란이 나란히 출연해 허심탄회한 대화를 나눌 예정이다.

특히 김경란은 동료 출연자들에게 여린 속마음을 털어놓으면서 눈시울을 적실 전망이다. 제작진에 따르면 김경란은 "좋은 아나운서로 남기 위해 언제나 최선을 다했다"면서 "알고 보니 부모님은 나의 행복만을 원했던 것"이라고 소회했다. 이같은 김경란은 진심어린 말에 동료 출연자들 역시 눈물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한편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는 연예계 '핫'한 언니들의 삶과 사랑을 다루는 여성 라이프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신동엽과 이규한이 mc를 맡아 진행한다.

[연관기사]
김경란, 이혼 후 씁쓸한 심경 “완전 거지꼴”…생각과 달랐던 이혼 후 삶 ‘뭉클’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