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6-25 11:00:00  |  수정일 : 2020-06-25 11:00:41.840 기사원문보기
1분기 건설공사 계약액 57조2000억…토목 줄고 건축 늘어

[이투데이 이정필 기자]

올해 1분기(1~3월) 건설공사 계약액이 57조2000억 원으로 집계됐다. 전년 동기보다 0.7% 감소한 규모로 토목은 줄고 건축은 늘었다.

25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1분기 공공공사 계약액은 도로 등 토목과 건축이 모두 증가한 18조7000억 원으로 조사됐다. 전년 동기 대비 3.3% 늘어난 수치다.

민간부문은 전년도 대규모 민자사업의 영향으로 2.5% 감소한 38조5000억 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1분기 철도와 전철 건설을 위한 대규모 민자사업(약 5조7000억 원)이 발생해 일시적으로 토목 건설이 증가한 바 있다.

공종별로 보면 토목(산업설비, 조경 포함)분야의 계약액은 전년 동기 대비 23.2% 감소한 18조1000억 원으로 나타났다. 건축분야는 상업용과 공장 및 작업장용 건축 등이 늘면서 지난해보다 14.8% 증가한 39조2000억 원을 기록했다.

기업 순위별 계약액은 상위 1~50위 기업이 18조6000억 원으로 전년보다 26.7% 감소했다.

이어 △51~100위 기업 4조5000억 원(66.2% 증가) △101~300위 기업 5조4000억 원(7% 증가) △301~1000위 기업 5조6000억 원(3.7% 증가) △그 외 기업 23조1000억 원(20.9% 증가)으로 집계됐다.

지역별 건설공사 계약액은 현장 소재지별 기준 수도권이 25조1000억 원으로 전년보다 17.5% 감소했다. 비수도권은 32조2000억 원으로 18.1% 늘었다.

본사 소재지별 기준 수도권 소재 기업은 31조7000억 원으로 지난해 대비 5.2% 줄었다. 비수도권 소재 기업은 25조5000억 원으로 5.5% 증가했다.

이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국토교통 통계누리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說, 說, 說' 끓는 국토부 인사설…김현미 장관 향후 거취는?
중기부, 자율주행 중소벤처기업 지원 위해 국토부와 맞손
국토부 "서울 아파트 상승률 52%는 '과잉해석'…국가통계로는 14%"

IT/과학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