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6-24 17:21:54  |  수정일 : 2020-06-24 17:22:54.100 기사원문보기
대림산업, ‘한숲정신’ 바탕 지역사회 5대 나눔활동

[이투데이 정용욱 기자] 대림산업은 ‘쾌적하고 풍요로운 삶을 창출한다’는 뜻의 ‘한숲정신’을 바탕으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하고 있다.

대림산업은 5대 나눔사업으로 문화와 행복, 사랑, 맑음, 소망나눔을 진행하고 있다. 문화나눔은 미술관을 통해 대중이 쉽게 즐길 수 있는 현대 미술과 디자인 전시를 제공하고 있다. 2002년 개관한 대림미술관은 국내 최초의 사진 전문 미술관으로 출발해 현재는 사진뿐만 아니라 디자인을 포함한 다양한 분야의 전시를 소개한다. 대림산업은 대림미술관과 함께 문화적으로 소외된 청소년과 어린이들이 다양한 문화활동을 경험할 수 있도록 문화예술교육 및 체험활동도 지원하고 있다.

행복나눔은 임직원이 직접 소외계층의 주거시설을 개선하는 활동으로 2005년부터 진행하고 있다. 올해도 한국 해비타트 서울지회와 손잡고 서울과 수도권 노후주택 밀집지역과 복지단체시설을 개선하는 ‘사랑의 집 고치기’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대림의 집 고치기 활동은 건설업체 직원의 재능을 살려 도배나 장판 교체뿐만 아니라 단열작업과 led 조명 교체 등 에너지 효율을 증진하는 방향으로 진행되고 있다.

사랑나눔은 전국 보육원과 요양원, 복지회를 돕는 활동이다. 본사는 사랑나눔 활동을 위해서 소외 계층을 위한 빵 만들기와 동남아 저개발 국가 어린이들을 위한 태양광 랜턴, 티셔츠 만들기 활동을 펼친다. 전국 건설현장에서는 현장직원들로 구성된 한숲봉사대원들이 지역사회의 복지단체를 찾아 봉사활동을 전개한다.

환경보호 활동인 맑음나눔 활동도 진행한다. 대림산업은 본사와 전국의 현장 직원들을 대상으로 맑음나눔 봉사단을 꾸려 서울 등 전국 10개 권역에서 담당 지자체와 연계해 ‘1산, 1천, 1거리 가꾸기’를 진행 중이다. 2005년부터는 본사 임직원과 가족이 분기별로 남산 가꾸기 환경정화 활동을 펼치고 있다.

장애인과 사회적 약자를 돕는 소망나눔 활동은 대림산업이 지난 2004년부터 사내 중고 pc를 후견 기관과 연계해 기증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단. pc 일부는 해외 개발도상국의 정보화 교육 지원을 위해 사용한다. 또 1989년부터 대림수암장학문화재단을 설립해 대학생의 학업을 지원하고 있다.

[연관기사]
대림산업, 사랑의 헌혈 캠페인 진행
대림산업·sk건설, 세계 최고 높이 터키 현수교 주탑 완공
대림산업, 바이러스ㆍ세균 한방에 죽이는 환기시스템 최초 개발
대림산업, 하반기 신입사원 ‘온택트’로 뽑는다
대림산업, ‘e편한세상’ 브랜드 20주년 맞아 새 단장

IT/과학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