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1-23 12:28:58  |  수정일 : 2020-01-23 12:29:00.397 기사원문보기
미래한국당 “오늘 5개 시도당 등록…설 이후 중앙당 창당대회”

[이투데이 김하늬 기자]

자유한국당의 비례대표용 위성정당인 미래한국당(가칭)은 23일 "오늘까지 5개 지역의 시도당 등록신청을 완료하고 중앙당 창당대회를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미래한국당은 이날 보도자료에서 "헌법과 정당법에 규정돼 있는 법규를 준수하며 지금까지 창당활동을 하고 있다. 조만간 이를 마무리하고 본격적인 선거 준비에 돌입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미래한국당은 21∼22일 부산ㆍ대구ㆍ울산ㆍ경남ㆍ경북 등 5개 지역에서 시도당 창당대회를 하며 창당 조건을 충족했다. 중앙 창당대회는 설 연휴 이후에 열 것으로 예상된다.

앞서 미래한국당은 지난 6일 비례자유한국당을 당명으로 중앙선관위에 신고했으나 13일 선관위가 '비례' 명칭 사용을 불허함에 따라 17일 미래한국당으로 당명을 변경했다.

미래한국당은 "좌파독재로 민주주의를 파괴하고 '4+1'이라는 국회법에도 없는 정체 모를 야합 협의체로 공직선거법을 날치기한 여당과 그 2, 3중대의 폭거에 맞선 미래한국당 창준위는 어떤 외풍에도 흔들리지 않을 것이며 대한민국 미래를 지키기 위한 분투를 계속할 것"이라고 했다.

[관련기사]
[종합] 황교안, 총선 위한 ’혁신’ 강조…“현역 의원 50% 물갈이, 2040은 30% 공천”
‘중간지대’ 파고드는 안철수…민주당?한국당 총선 득실은?
한국당, 7호 영입인재 ‘이미지 전략가’ 허은아 발탁
국민 51.9% “청해부대 파병 결정 잘했다”…잘못 33.1%
한국당 공천관리위 첫 회의…황교안 “절체절명 사명감으로 임해달라”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