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7-16 11:57:02  |  수정일 : 2019-07-16 11:58:23.803 기사원문보기
하태경 "민노총, 배부르게 먹겠다고 팔뚝질"
▲ 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
(서울=국제뉴스) 이형노 기자 = 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이 "온 국민이 일본의 경제전쟁 도발에 노심초사하는데 자기들만 배부르게 먹겠다고 팔뚝질하고 있다"며 민주노총을 정면으로 비판했다.

하태경 의원은 1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민주노총은 적어도 지금 총파업으로 국가와 국민을 협박할 때가 아니다"고 이같이 말했다.

하태경 의원은 "나라가 어렵고 기업이 어려워도 내 밥긋만 더 키워야 한다는 악덕 볼무의 심보"라고 일갈했다.

특히 "지금 급격한 최저임금 인상으로 중소기업 소상공인이 무너지고 있고 한국경제를 버티는 기둥인 반도체도 휘청대고 있는데 지금 민노총이 노동자를 위해서 할 일은 현장에서 위기극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하태경 의원은 "민주노총의 총파업을 즉각 철회하고 경제 살리기, 노동자 살리기에 동참할 것"을 요구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옥주현, 결혼한 멤버들 19禁 토론에 혼자 소외…"나이 드니 임신 어려워" 씁쓸 [2019/07/15] 
·핑클 성유리, 남편 안성현과 닭살 터지는 전화 "모해? 아 딘짜?"…멤버들 난색 [2019/07/15] 
·[윔블던] 페더러 응원원 아내 미르카 [2019/07/15] 
·'캠핑클럽' 이효리 이진, 핑클 시절 불화설 언급…"머리끄덩이 잡고 싸우다 울었다" [2019/07/15] 
·[윔블던] 페더러, 우아하게 리턴 [2019/07/15] 

 


정치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