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9-05-24 13:46:27  |  수정일 : 2019-05-24 13:48:27.890 기사원문보기
KGC인삼공사 이재은 개인 사정 이유로 현역 은퇴

이재은
이재은







[STN스포츠=이상완 기자]



KGC인삼공사배구단은 24일 "지난 6시즌 동안 팀의 주전세터로 활약한 이재은 선수가 개인사정에 의한 은퇴의사를 전해옴에 따라 은퇴공시를 하기로 하였다"고 밝표했다.



2005년 신인드래프트 1라운드 4순위로 한국도로공사에 지명된 이재은은 2013년 KGC인삼공사로 이적하였으며, 10여 년간 국가대표 등 각 팀에서 주전세터로 활약했다.



이재은은 2018-2019시즌 종료 후 결혼과 출산 계획 등의 개인 사정을 이유로 구단과 서남원 감독에게 은퇴 의사를 전달하며 제2의 인생을 기약하게 되었다.



KGC인삼공사 관계자는 "이재은 선수의 은퇴는 아쉽지만 그동안의 한국여자배구 발전에 헌신하고 KGC인삼공사 선수로 활약해온 공로에 감사함을 전하며 새로운 출발에 축복이 가득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사진=KGC인삼공사



bolante0207@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이상완 기자 / bolante0207@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배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