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2-12 07:44:31  |  수정일 : 2019-02-12 07:44:12.913 기사원문보기
KCC 경기 여주공장 근로자 대형 유리판에 깔려 사망
▲ 사진 = YTN 켑쳐
(경기=국제뉴스) 한경상 기자 = 지난11일 오전 여주시 가남읍 KCC여주공장 에서 노동자 A씨(58)가 대형 유리에 깔려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A씨는 KCC여주공장 에서 3인 1조로 적재 장소에 세워 두는 하역작업 뒤 A씨 혼자서 마무리 작업을 하던 중 적재된 10개 묶음인 가로 3.6m, 세로 2.7m 판유리 총 무게는 2.5톤이 쓰러지며 사고를 당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현장 목격자를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 와 안전 수칙 위반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이상화, 눈에 손댄 이유는? '뒤쳐지지 않는 외모라고 말했는데...' [2019/02/11] 
·발렌타인데이, 초콜릿주고 싶은 男스타는 1위는? [2019/02/11] 
·정겨운, 아내 김우림 외모 어떻길래... '동네에 무슨 소문이?' [2019/02/12] 
·[토트넘 레스터] 매과이어 파울에 화난 손흥민, 삿대질 설전 [2019/02/11] 
·진지희, 연기 활동 vs 대학 생활 '하나도 포기할 수 없어?' [2019/02/12] 

 


사회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