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캔] 최초 작성일 : 2010-12-23 09:43:25  |  수정일 : 2010-12-23 09:54:47.597 기사원문보기
軍, 23일 최대 규모 합동화력 훈련 실시
【뉴스캔】육군은 23일 최대 규모의 합동화력 훈련을 경기도 포천시 승진훈련장에서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합동화력 훈련은 군의 대비태세 점검 차원에서 이뤄지며 다연장로켓과 자주대공포 ‘비호’, 대전차미사일(METIS-M)뿐만 아니라, AH-1S 공격헬기, 500MD 헬기, F-15K 전투기 2대, KF-16 전투기 4대 등 105종류의 무기와 병력 800여명이 참가하는 최대규모의 훈련이다.

특히 K-1 전차와 36대의 K-9 자주포가 기동해 목표물에 포격을 가하고, 대포병레이더(AN/TPQ-36)를 이용해 북한의 포격 상황을 가정한 K-9 자주포 사격도 하게 된다.
◇ k-9 자주포

육군 관계자는 "다연장로켓 사격훈련은 그간 개별적으로 진행됐으나 이번에는 다른 화력과 합동으로 훈련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강원도 거진항 동쪽 해상에서도 22일 오전부터 나흘간의 일정으로 해군 1함대 소속 초계함과 호위함 등 군함 10여척과 링스헬기 등이 동원된 가운데 실전을 방불케 하는 수상전 훈련을 실시했다.

신철현 기자 tmdb97@yahoo.co.kr


- copyright ⓒ 뉴스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기사제공 : 뉴스캔뉴스캔 기사 목록

loading...
사회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