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10-18 20:35:29  |  수정일 : 2020-10-18 20:35:42.937 기사원문보기
[포토] 울산 신불산 간월재 점령한 20~30대 … 억새풀과 함께 '장관'
18일 신불산 간월재에 있는 휴게시설에 컵라면을 사기 위한 방문객들이 장사진을 이루고 있는 모습.
18일 신불산 간월재에 있는 휴게시설에 컵라면을 사기 위한 방문객들이 장사진을 이루고 있는 모습.

(울산=국제뉴스) 신석민 기자 = 울산 간월재 억새풀에 20~30대 젊은 등산 인파들이 묻혔다.

가을 절정기를 맞은 10월 셋째 주 일요일인 18일 울주군 상북면 신불산과 간월산의 중간 지대인 간월재에는 오전부터 해가 넘어갈 때까지 단풍객들로 넘쳐났다.

해발 900미터를 적시해 놓은 간월재 석탑 앞에서 기념사진을 찍기 위해 긴 줄을 마다하지 않고 기다리고 있는 등산객들.

이날 간월재로 오르는 주 등산로에는 하루 내내 방문객들이 북적이면서, 등억온천단지 영남알프스웰컴센터 일대에는 낮 시간대에 주차 전쟁이 벌어졌다.

대부분 20~30대 젊은 방문객들이 18일 간월재 휴게시설 아래로 자리를 잡아 간식을 즐기고 있는 모습.
대부분 20~30대 젊은 방문객들이 18일 간월재 휴게시설 아래로 자리를 잡아 간식을 즐기고 있는 모습.

23일부터는 이곳 영남알프스웰컴센터에서 울주세계산악영화제가 개막될 예정이어서, 영화 매니아와 단풍 나들이 차량들로 큰 혼잡을 빚을 것으로 보인다.

18일 등산객들로 붐비는 간월재 억새풀 산마루.
18일 등산객들로 붐비는 간월재 억새풀 산마루.

간월재는 최근 모 종편 프로그램 '뽕숭아학당' 출연자 장민호·영탁·이찬원 등이 방문한 이후 전국 각지에서 주로 여성 팬들이 찾는 등 더욱 유명세를 타고 있다.

18일 울주세계산악영화제 개최지인 영남알프스웰컴센터 앞 모습. 이날 영화제 측은 자동차 극장을 준비하기 위해 주차장을 폐쇄, 산행 차량들이 주차할 곳을 찾지 못해 큰 혼잡을 빚었다.
18일 울주세계산악영화제 개최지인 영남알프스웰컴센터 앞 모습. 이날 영화제 측은 자동차 극장을 준비하기 위해 주차장을 폐쇄, 산행 차량들이 주차할 곳을 찾지 못해 큰 혼잡을 빚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EBS 반박, 공식입장 보니... [2020/10/17] 
·신기술과 시스템으로 시설의 환경 영향 최소화 [2020/10/17] 
·"자동차 경미한 튜닝부품인증, 누구를 위한 규제인가?" [2020/10/17] 
·남 좋은 일만 시키는 전기버스 보조금 지원사업 [2020/10/17] 
·제니 최고기록, 스트리밍 횟수가... [2020/10/17]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