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7-07 18:10:47  |  수정일 : 2020-07-07 18:11:18.293 기사원문보기
경북도, 철인3종선수 인권침해사건 '특별감사' 착수

(경북=국제뉴스) 김용구 기자 = 경상북도는 문화체육관광부의 협조 요청으로 경주시청 소속 철인3종선수 인권침해사건의 명백한 진상 규명을 위해 경주시와 경주시체육회를 대상으로 경북도 특별조사감사를 실시키로 했다고 7일 밝혔다.

경상북도청 전경.(사진=경북도)
경상북도청 전경.(사진=경북도)

감사반은 경상북도 3명, 경상북도체육회 2명 등 총 5명으로 구성, 8일부터 10일간 실시한다.

또 필요할 경우 감사기간 연장도 검토하고 있다.

이번 감사는 관련 민원사항 처리과정의 적정성, 선수 인권보호 체계, 실업팀 운영실태 등에 대한 전반에 대해 실시한다.

도는 감사결과에 따라, 선수 인권침해 등 비리가 확인될 경우 엄중하게 처리할 방침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철저한 조사를 통해 명백히 진상을 규명하고 체육계 내부에 만연해 온 폭행·폭언 등 비정상적인 인권침해의 관행을 하루 빨리 뿌리뽑을 것"이라며, "다시는 이러한 사태가 재발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화성시, 지역주택조합 불법 광고물 극성… '서민 유혹' [2020/07/06] 
·일본, 코로나19 신규확진 274명···'긴급사태' 해제 후 최다 [2020/07/07] 
·국토부, '산단 상상허브' 대상지→성남 · 대전 · 부산 선정 [2020/07/07] 
·포항시, 하반기 6급 이하 정기인사 단행 [2020/07/06] 
·박영순 국회의원, 대전1·2산단 "상상허브 사업지" 선정 환영 [2020/07/06]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