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6-03 06:09:42  |  수정일 : 2020-06-03 06:11:40.803 기사원문보기
'천만그루 정원도시' 전주시, 녹색물결 '미세먼지' 등 해결

(전주=국제뉴스) 조광엽 기자 = 전주시가 녹색 인프라를 구축하고 정원산업을 활성화시킬 수 있는 천만그루 정원조시를 체계적으로 조성하기 위해 전문가, 시민들과 머리를 맞댔다.

시는 2일, 전주도시혁신센터에서 용역수행기관인 홍광표 (사)한국정원디자인학회 책임연구원과 정원 전문가, 일반 시민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천만그루정원도시 종합계획 수립용역 시민공청회'를 가졌다.

이날 홍광표 책임연구원은 지역 전문가 및 시민단체와의 협업을 통한 현장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도시 기능에 대응되는 식재 유형 및 수종을 제안해 전주만이 가질 수 있는 정원도시의 정체성을 강조했다.

또한 지역발전을 도모할 수 있는 정원산업 모델을 발굴하고, 자연생태와 문화적 가치 등 지역이 갖고 있는 자원과 특징을 살려 도시의 가치를 높이는 정원도시로의 조성방안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공청회에 앞서 추진된 전문가간담회는 이명우 전북대 조경학과 교수와 김상욱 원광대 조경학과 교수 등 관련 전문가들과 함께 천만그루 정원도시의 방향성과 백제대로, 기린대로, 종합경기장, 덕진공원 등 권역별 그린인프라 계획에 대해 논의하기도 했다.

향후 시는 이번달 말 종합계획 수립용역의 최종보고회를 통해 천만그루정원도시 종합계획을 최종 수립하고 정원도시를 위한 핵심 전략사업 등을 발표할 계획이다.

전주시 천만그루정원도시과 관계자는 "천만그루정원도시는 미세먼지, 열섬현상에 대한 해결책이자, 인간과 자연이 공존하는 회복력 있는 도시의 첫 걸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이번 공청회를 통해 수렴된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천만그루정원도시 종합계획에 담아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경주시민 누구나 각종 사고시 보험금 받는다 [2019/06/04] 
·여에스더, 응급실서 처음 만난 홍혜걸... '그 짧은 순간 무슨 일이?' [2019/06/04] 
·한일전을 대하는 한국과 일본 감독의 반응은? 라이벌 감정은 있지만... [2019/06/04] 
·이반카 트럼프와 앤드류 英 왕자 [2019/06/04] 
·'구설의 왕' 트럼프, 마클 英왕자비 발언 '진실 공방' [2019/06/04]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