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5-23 16:50:07  |  수정일 : 2020-05-23 16:51:38.623 기사원문보기
대구광역시, 대구 관광매력 제대로 알린다 '대구 관광가이드'육성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시(권영진 대구광역시장)는 포스트 코로나19를 대비해 외래 관광객에게 대구의 매력을 알릴 관광분야 전문가이드 인력 양성과 관광인력 일자리 창출을 위해 '관광통역안내사 자격증 취득 교육생'을 모집한다.

코로나19 이전 대구를 방문한 동남아 관광객은 2018년 76,077명에서 2019년 87,251명으로 14.7% 증가세를 나타내고 있으나 말레이시아, 태국, 베트남 등 특수 언어권 관광통역사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또한 2019년 기준 관광통역안내사 자격증 보유인력이 수도권(서울,경기,인천)에 22,583명으로 71%가 집중되어 있고 대구는 2.3%인 734명으로 관광통역안내사가 부족한 실정이다.

이에 따라 대구시와 대구시관광협회는 이달 21일부터 31일까지 '2020년 관광통역안내사 자격증 취득 교육생'을 모집한다.

모집 대상은 대구지역 거주자로 만 18세 이상의 다문화가정, 경력단절 여성, 취업 준비생 등 관광통역안내사 자격시험 자격요건에 준하는 사람이여야 하며, 선발전형은 1차 서류심사와 2차 면접심사로 진행된다.

신청방법은 대구시관광협회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작성한 후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최종 교육대상자(6.3일 발표)는 6월부터 8월까지 3개월간 이론 및 현장실습교육(1차), 자격증 필기시험 교육(2차), 면접교육(3차)을 단계별로 받게 되며, 9월 5일 한국산업인력공단(Q-Net)에서 주관하는 자격시험을 치르게 된다.

관광통역안내사 자격증 취득 교육 과정은 무료로 수강 받을 수 있으며, 교재비에서 시험접수비까지 무상 지원한다. 또한 교육생들의 동기부여와 사업성과 제고를 위해 취약계층 학업지원 장학금과 학업성취 우수 장학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관광통역안내사 필기시험 간소화 및 현장성 강화를 위한 관광진흥법 시행규칙 개정에 따라 한국관광통역안내사협회에서 시행하는 이론 및 현장실습교육(1차, 70시간)을 이수한 교육생들은 관광통역안내사 필기시험에서 2과목(관광학개론, 관광법규)을 면제받게 된다.

한편, 대구시는 대구관광 전담가이드 육성 목표를 2021년 30명, 2022년까지 최대 50명까지로 정하고 1단계(Warm Up) 자격증 취득교육(2020년), 2단계(Set Up) 가이드인턴채용(관광재단) 및 여행사 지원(2021년), 3단계 (Value UP) 역량강화 및 신규 일자리 창출(2022년) 등 단계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박희준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대구의 깊이 있는 역사와 문화, 관광에 대한 지식과 소양을 갖춘 대구형 관광통역안내사 양성과 관광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충남도의회, 제1기 의정모니터 위촉식 [2019/05/24] 
·영국, 내년 4월부터 플라스틱 빨대 사용금지 [2019/05/24] 
·강릉 과학산단 폭발사고, 8명 사상 [2019/05/24] 
·인천시 남동구, 2019 하나 되는 남동 어울마당 대축제 개최 [2019/05/24] 
·'2019 자랑스러운 대한민국 시민 대상' 시상식 [2019/05/24]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