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3-31 01:15:55  |  수정일 : 2020-03-31 01:16:51.867 기사원문보기
서울시, 예산 50억 원 투입…관광산업 위기극복 추진
(서울=국제뉴스) 김양희 기자 = 서울시가 "코로나19로 인해 관광산업의 피해규모도 나날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서울형 여행업 위기극복 프로젝트'를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먼저 시는 총 5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서울 소재 1000개 여행업체(최소 5년 이상 여행업을 운영한 소기업 또는 소상공인)에 각 500만원씩의 사업비를 지원한다.

사실상 개점휴업 중인 여행업체가 코로나19 진정 이후, 관광시장이 회복되는 시기에 빠르게 대비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다.

업체가 여행상품을 새롭게 발굴하고, 콘텐츠 고도화와 시스템 및 플랫폼 개선 등 기반을 조성하는데 필요한 사업비용의 일부를 시가 지원하게 된다.

주용태 시 관광체육국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관광산업, 특히 여행업계가 입은 피해가 상상을 초월하는 가운데, 시는 업계 종사자들의 피부에 와 닿는 현실적인 지원방안을 고심한 끝에 이번 프로젝트를 추진하게 됐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복지로, 사이트 폭주한 이유? [2020/03/30] 
·이효춘 나이 잊게 만드는 열연 '때리면서도 미안했던 사연은?' [2020/03/30] 
·MC몽 기부, 기부금 어디에 사용되나? [2020/03/30] 
·전소미 공식입장, 왜 해명해야 하나.. [2020/03/30] 
·맥시마이트 열애, 여자친구는 누구? [2020/03/30]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