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2-25 10:12:40  |  수정일 : 2020-02-25 10:12:04.460 기사원문보기
이재명, 신천지 봉쇄명령에 수어(手語) 등장한 이유는?
▲ 24일 오전 경기도청 브리핑룸에서 열린 신천지 폐쇄명령 관련 이재명 경기지사의 기자회견에서 수어통역사가 통역을 하고 있다.<사진제공=경기도청>
(수원=국제뉴스) 김만구 기자 = 24일 이재명 경기지사의 '신천지 종교시설 강제봉쇄 및 집회금지 긴급행정명령' 기자회견장에 수어(手語)통역사가 등장했다. 통역사가 기자회견장에 선 것은 처음이다. 코로나19사태의 심각성과 정확한 정보를 청각장애인들에게 전달하기 위해서다.

이 통역사는 이날 오전 11시부터 12시까지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이 지사의 왼쪽편에서 '신천지 종교시설 강제봉쇄' 등 코로나19사태와 관련한 경기도 정책을 통역했다.

이 통역사는 이 지사의 발언의 강도에 따라 표정과 손을 움직였고, 폐쇄조치 등 강력한 발언에는 단호한 표정으로 생생하게 전달했다.

오상수 도 언론행정팀장은 "불특정 다수가 보는 방송에서 청각장애인들에게 심각상황으로 격상된 코로나 19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주기위해 수어를 제공했다"고 말했다

이날 기자회견은 각종 TV언론사 방송과 유튜브(경기도청 라이브)로 송출된다.

이날 이 지사는 "코로나19가 심각 국면에 접어들었다"면서 "신천지 유관시설 강제봉쇄와 신도명단 미제출시 강제로 확보하겠다"고 했다.

통상 이 지사의 뒤편에는 서있던 도 고위 공직자들은 기자회견장 한쪽 편에서 대기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순천 성가롤로병원, 응급실 폐쇄 '사망자 코로나19 결과는?' [2020/02/24] 
·코로나19 현황, 확진자 833명..‘대구에서만 41명 늘어나’ [2020/02/24] 
·경주 코로나 "확진자 2명 추가, 총 5명…지역 초 긴장" [2020/02/25] 
·WPW 증후군이 뭐길래? 병 이름 때문에 오해도... [2020/02/24] 
·이탈리아 코로나, 확진자 갑자기 늘어난 이유? [2020/02/24]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