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2-17 00:07:42  |  수정일 : 2020-02-17 00:12:10.233 기사원문보기
서울시, 동북선 도시철도…만간투자사업 본격 추진
(서울=국제뉴스) 김양희 기자 = 서울시는 "사업시행자인 동북선 도시철도(주)로부터 지난 14일 사업 착수계를 제출받아 동북선 도시철도 민간투자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특히 동북선 민간투자사업시행자인 동북선도시철도(주)는 본격적인 공사 추진을 위해 교통소통대책 심의, 도로공사 신고, 도로굴착계획 심의, 도로점용허가 협의 및 지장물 이설, 부지 보상 등 행정절차를 진행하면서 공사를 추진하게 된다.

동북선 도시철도 민간투자사업은 성동구 왕십리역에서 미아사거리역을 지나 노원구 상계역까지 잇는 총 연장 13.4㎞에 16개 정거장, 차량기지 1개소를 60개월간 건설하는 사업이다.

오는 2025년 개통을 목표로 추진되며, 적기에 공사를 완공하기 위해 4개 공구로 나뉘어 동시에 건설된다.4개 공구는 금호산업(주), (주)호반산업, 현대엔지니어링(주), 코오롱글로벌(주) 및 (주)대명건설이 담당하고 신호, 통신, 궤도 등은 현대로템이 시행한다.

동북선 도시철도는 성동구 왕십리역을 출발해 경동시장, 고려대, 미아사거리, 월계, 하계, 은행사거리를 거쳐 노원구 상계역이 연결된다.

그리고, 왕십리역(2호선, 5호선, 경의중앙선, 분당선), 제기동역(1호선), 고려대역(6호선), 미아사거리역(4호선), 월계역(1호선), 하계역(7호선), 상계역(4호선) 등 기존 8개 노선, 7개 역에서 환승이 가능하다.

한제현 서울시 도시기반시설본부장은 "동북선은 기존 노선과의 환승을 통해 서울 강남ㆍ북 뿐만 아니라 수도권으로 이동을 편리하게 함으로써 지역 균형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29번째 코로나 환자, 동선 등..‘다음 브리핑은 언제?’ [2020/02/16] 
·노유민, 미숙아로 태어난 딸..‘병원비만 1억원’ [2020/02/16] 
·확진자 '日 251명 vs 韓 28명'…한국 대응 잘하고 있다 [2020/02/16] 
·채영인, 남편에 바락바락 소리 지른다..‘변한 성격 때문?’ [2020/02/16] 
·일본 코로나, 전세계 감염국 2위..‘누적 확진자는?’ [2020/02/16]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