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12-06 07:01:49  |  수정일 : 2019-12-06 07:02:38.470 기사원문보기
충주시, 잔여 지방채 288억 전액 조기 상환 "채무 ZERO 시대" 선언
▲ 충주시청 청사 전경
(충주=국제뉴스) 김상민 기자 = 충북 충주시 조길형 시장이 시 잔여 부채인 288억원을 조기 상환하며 채무 ZERO 시대를 선언했다.

충주시 잔여 지방채는 용탄동에 위치한 제4산업단지와 제5산업단지를 개발하기 위해 2010~2017년에 걸쳐 공영개발 공기업 특별회계에서 차입한 금액이다.

현재 산업단지 분양률은 제4산업단지 100%, 제5산업단지는 93%로 거의 분양이 완료됐으나, 상환 기간이 아직 남아 있어 상환을 계속하던 중이었다.

이에 충주시는 재정 건전성을 강화하고, 모두 45억원의 이자 비용을 절감하기 위해 일반회계 순세계 잉여금을 활용한 지방채 조기 상환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조길형 시장은 "이번 지방채 전액 조기상환은 충주시의회의 협조와 불요불급한 경상예산의 절감 등 재정건전성 향상을 위한 노력의 결과"라며, "이번 지방채 전액을 조기에 상환함으로써 그 동안 원금과 이자 상환에 쓰였던 재원을 충주시 미래 먹거리를 위한 사업과 대규모 생활SOC 구축, 시민편의 시설 확충 등 시민행복을 위한 사업들에 투입해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과 도시경쟁력을 확보하는 데 집중할 예정이다"며 향후 계획을 밝혔다.

한편, 충주시는 지난 2016년에서 2017년에 걸쳐 일반회계 채무액 148억 여원을 조기상환 한 바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추미애 관련주 뭐길래? '편입 이유에도 관심 쏠려...' [2019/12/05] 
·판빙빙, 전 연인 리천과 4년 열애 종지부 왜? "우리가 더는 우리가 아니지만" [2019/12/05] 
·김종현, 하교길 언덕에서 캐스팅? 대체 무슨 일인가 봤더니... [2019/12/06] 
·손미나, 잘나가던 아나운서 왜 그만뒀나? ‘이것에 대한 물음 문’ [2019/12/05] 
·양준일, 시대를 앞서간 아티스트..'90년대 지드래곤이었다?!' [2019/12/05]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