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7-31 22:34:51  |  수정일 : 2020-07-31 22:33:51.603 기사원문보기
심형래 나이, 얼굴 성형? "안면거상수술 했다"…80년대 연예인 소득 1위

[이투데이 이윤미 기자]

심형래 나이가 화제다. 심형래는 1958년생 올해 나이 63세다.

31일 심형래가 트로트에 도전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에 심형래 근황에 대한 궁금증이 이어지고 있다.

심형래는 2011년 영화사 직원들에게 임금체불로 소송을 당했고 이혼 소송과 경매, 파산 등의 악재가 겹쳤다. 이후 심형래는 무대에 다시 섰지만 예전만큼의 인기를 끌지는 못했다.

지난 2015년 jtbc '힐링의 품격'에 출연한 심형래는 과거 전성기 시절을 언급하며 "80년대 초 1년에 120억씩 벌었다. 지금으로 따지면 1000억이 넘을 것"이라며 "안성기가 영화 출연료로 1500만원을 받을 때 나는 2억을 받았다"라고 설명했다. 당시 심형래는 연예인 소득 1위를 차지했다고 알려진다.

한편 심형래는 안면거상수술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해 라디오에 출연했던 심형래는 예전의 영구 얼굴을 찾고자 안면거상수술을 받았다고 말했다.

안면거상수술은 주름수술의 일종으로 얼굴의 늘어진 피부조직 일부를 절개하여 절제하고 끌어당겨 고정하는 성형수술이다.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