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6-03 18:43:16  |  수정일 : 2020-06-03 18:44:52.530 기사원문보기
김영희, 유기견에 분노…용인에 버려진 강아지 “CCTV 다 찍혔다”

[이투데이 한은수]

개그우먼 김영희가 반려견 유기에 대해 분노했다.

3일 김영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용인에 강아지 버리고 가신 분. cctv 다 찍혔다”라며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유기된 것으로 보이는 한 강아지의 사진이 담겼다. 김영희는 “주인을 한참 찾다가 낯선 집 마당에 앉아 있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cctv 다 찍혔다. 신고해서 찾을 거다. 내일부터 더 더워지는데 너무 잔인하다”라며 “욕을 못 쓰겠다, 진짜”라고 분노했다.

소식을 접한 팬들은 “가족을 버리다니 잔인하다”, “보는 것만으로도 화가 난다”, “천벌 받을 인간”, “반려견 키우는 입장에서 험한 말 나온다”라고 함께 분노했다.

한편 강아지는 현재 김영희의 지인이 돌보고 있다. 김영희는 유기견의 주인을 찾음과 동시에 입양처를 찾을 예정이다.

[관련기사]
이효리 도움요청, 2011년엔 유기견 '순심이' 입양하기도…'선한 영향력'
‘개는 훌륭하다’ 홍수아, “나는 개엄마” 유기견 5마리 품은 사연…남다른 동물 사랑
동물학대 유튜버에, 조폭 유튜버 입건까지...유튜버 천태만상
靑, ‘동물학대 처벌?대책마련‘ 청원에 “재판 관련 답변 한계”
동물단체, 유튜버 '갑수목장' 고발…"영상 위해 동물 굶겨"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