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5-28 15:55:33  |  수정일 : 2020-05-28 15:58:09.740 기사원문보기
톰 행크스 혈장 기증…'코로나19' 완치 후 세 번째 '선한 영향력'

[이투데이 이재영 기자]

할리우드 배우 톰 행크스와 리타 윌슨 부부가 '코로나19' 백신 개발을 위해 혈장을 기증했다.

톰 행크스는 27일(현지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plasmatic on 3! 1,2,3 plasmatic! hanx"라는 글과 함께 3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톰 행크스가 혈장 기증에 나선 모습이 담겨 있다.

'코로나19' 완치자의 혈장은 항체를 가지고 있어 코로나19 확진자 치료제로 쓰일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톰 행크스 부부의 혈장 기증은 벌써 3번째다. 지난달에도 혈장과 혈액을 기부한 바 있다.

톰 행크스는 "윌슨과 함께 코로나19 연구를 위해 자원해서 기증했다"고 밝힌 바 있다.

앞서 톰 행크스는 아내 리타 윌슨과 올 3월 호주에 체류하던 중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후 톰 행크스는 자신의 감염 여부를 sns에 밝히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뒤 완치 소식을 전했다.

[관련기사]
노량진수산시장, 코로나19 확진자 접촉자 모두 '음성'…방역 강화
연세의료원, 경남바이오파마 등과 코로나 치료제 공동연구 협약
유향열 남동발전 사장 ‘코로나19 위기 슬기롭게 극복하자’ 희망캠페인 동참
“비대면 행정으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 선도”…강남구, 언택트 행정시스템 도입
[종합] 이태원 클럽 이어 쿠팡…대규모 집단감염 또다시 우려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